컨텐츠 바로가기

모클

컨텐츠 영역

토픽

토요타의 오프로드 정복을 위한 픽업트럭 'TRD 프로'
등록 2018-04-08 11:32 |

토요타가 오프로드 주행 성능을 개선한 TRD 프로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토요타, TRD 프로 라인업으로 오프로드 정복에 나선다

글로벌 시장에서 SUV와 픽업 모델에 대한 인기와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토요타가 미국 시장 내에 판매 중인 픽업 트럭을 위한 특별한 튜닝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이번에 공개된 ‘TRD 프로’ 프로그램은 4러너, 툰드라 그리고 타코마를 대상으로 적용된다.TRD 프로로 명명된 이번 프로그램은 기존의 픽업 트럭들이 가진 주행 성능과 활동 범위를 증대시키는 것으로 고성능 서스펜션 시스템의 개선 등을 골자로 한다.


TRD 프로의 이름을 얻게 된 4러너와 툰드라 그리고 타코마는 더욱 강인한 오프로더로 탄생하기 위해 폭스 사의 인터네셔널 바이패스 쇼크 업쇼버가 추가로 적용되었다. 이를 통해 사막과 같은 저속 오프로드 주행부터 락크롤링, 고속의 더트 주행 등은 물론이고 일상에서도 우수한 만족감을 보장한다.

게다가 실내 공간에 바이패스 존을 마련하여 차량에서 내리지 않은 상태에서도 차량의 감쇄력을 손쉽게 조율할 수 있어 운전자의 편의 및 만족감을 끌어 올린다. 한편 하체 개선 효과를 증대시키기 위해 TRD에서 제작한 스프링을 결합하고 각 모델에 따른 별도의 조율이 더해졌다.



이와 함께 외형의 변화도 더해졌다. 세 차량 모두 오프로드 주행에 걸맞은 디자인 요소가 더해졌으며 컬러 역시 슈퍼 화이트, 미드나이트 블랙 메탈릭, 부두 블루로 개편되었다. 참고로 타코마 TRD 프로는 TRD에서 제작한 데저트 에어 인테이크를 적용해 오프로드 주행 성능을 강조했다.



오프로드 주행에 초점을 맞춘 만큼 세 차량의 휠과 타이어 또한 변화를 맞이했다.

4러너 TRD 프로의 경우 TRD 오리지널 스펙의 17인치 알로이 휠과 니토(Nitto)에서 제작한 테라 그래플러 타이어가 적용되었으며 툰드라 TRD 프로는 BBS의 18인치 휠과 미쉐린의 올 터레인 타이어가 장착됐다. 끝으로 타코마 TRD 프로는 16인치 휠과 굿이어의 랭글러 케발라 올 터레인 타이어가 적용됐다.

토요타 TRD 프로는 시카고 모터쇼에서 공식 데뷔하며 올 가을부터 판매를 시작할 계획이다.

한국일보 모클팀 - 김학수 기자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