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모클

컨텐츠 영역

토픽

르노 클리오, 대리점 시승 이벤트 실시
등록 2018-05-29 15:46 | 수정 2018-05-29 16:10


르노의 소형차, ‘클리오(CLIO)’의 고객 시승이 전국 르노삼성자동차 판매 전시장에서 시작되었다.시승은 르노 클리오 마이크로 사이트에서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으며, 오프라인 매장에서도 바로 접수할 수 있다.르노 클리오는 전국 지점 시승에 앞서 최근 미디어 및 고객 초청 시승행사를 진행했다. 시승 행사를 통해 감각적인 디자인과 펀 드리이빙이 가능한 탁월한 핸들링 성능, 그리고 높은 연비에 대한 호평과 함께 실제 주행에서의 매력이 더욱 돋보인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에 르노삼성자동차는 이 같은 호평에 힘입어 더 많은 고객들이 직접 클리오를 경험할 수 있도록 고객 시승 기회를 확대하였다.

르노 클리오는 실용 영역에서 강력한 토크를 발휘하는 1.5 dCi 엔진과 독일 게트락 6단 DCT의 조합을 통해 17.7Km/l라는 동급 최강의 연비를 제공한다. 또한 300L에 달하는 트렁크 공간은 2열을 모두 접었을 때 최대 1,146L까지 확장된다.

또한 LED PURE VISION 헤드램프와 3D 타입 LED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 보스(BOSE)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스마트 커넥트Ⅱ(T맵, 이지파킹, 스마트폰 풀미러링), 후방카메라, 전방 경보장치 같은 고급 사양이 클리오 인텐스 트림에 기본으로 적용되어 있다.

무엇보다 르노 클리오는 높은 안전성과 합리적인 총소유 비용(TCO)를 통해서 엔트리급 수입차의 대표주자 자리를 노리고 있다. 클리오는 보험개발원 산하 자동차기술연구소가 실시한 세계자동차수리기술연구위원회(RCAR) 테스트에서 10등급을 받았다. 이를 통해 르노 클리오는 동급의 수입차 대비 낮은 국산차급의 보험료율을 적용 받을 수 있다.

특히 르노 클리오는 해외에서 생산된 수입차임에도 이에 대한 차량 판매와 정비 서비스는 르노삼성자동차의 전국 230여개 판매 전시장과 470여개 서비스 네트워크 통해 이뤄져 고객들이 보다 편리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젠(ZEN)과 인텐스(INTENS)의 2가지 트림으로 출시된 르노 클리오는 젠(ZEN) 트림 1,990만원, 인텐스(INTENS) 트림 2,320만원에 판매되며, 르노삼성자동차 전국 지점과 마이크로 사이트에서 계약할 수 있다.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일본 군함도 강제노역 세계유산위원회 결정문에 반영될 듯
이인규 전 중수부장 “논두렁 시계는 원세훈 기획” 거듭 주장
[포토뒷담화]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선출, 투표를 다시 한 까닭은
“아무도 없나요” 모두가 당황할 때 천사가 나타났다
‘여배우 스캔들’ 정면 반박한 이재명 “사필귀정 믿는다”
김부선 “주진우 녹취파일, 내가 유출한 것 아냐”
일병이 장교병실? 지드래곤 ‘특혜 입원’ 논란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