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멀티미디어

  • slider

  • slider

한국, 쇼트트랙 남자 5,000m 계주 1위 골인


19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아이스링크에서 열린 국제빙상연맹(ISU) 쇼트트랙 월드컵 4차 남자 5,000m 계주 결승에서 대표팀 마지막 주자인 임효준이 1위로 골인하며 포효하고 있다. 김주영기자 will@hankookilbo.com

19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아이스링크에서 열린 국제빙상연맹(ISU) 쇼트트랙 월드컵 4차 남자 5,000m 계주 결승에서 대표팀이 1위를 차지한 뒤 부둥켜 안으며 기뻐하고 있다.

김주영기자
등록: 2017.11.19 17:13 수정: 2017.11.19 17:14 홍인기 기자
  
로그인 선택 >
0/300
  • 0 0
    답글 달기 이름 페이스북
    이름 | 날짜
    코맨트
    0/300
    • 트위터
      이름 | 날짜
      컨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