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최두선 기자

등록 : 2017.03.17 13:41

세종 대학부지 확보한 첫 대학은 ‘충남대’

등록 : 2017.03.17 13:41

충남대는 16일 대학본부에서 한국토지주택공사 세종특별본부와 캠퍼스 부지 교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충남대 제공

충남대가 세종시 행정중심복합도시(행정도시) 내 대학부지를 확보하고, 세종캠퍼스 설립에 본격 나선다.행정도시 내 대학부지를 확보한 것은 충남대가 처음이다.

17일 충남대에 따르면 전날 대학본부에서 한국토지주택공사(LH) 세종특별본부와 ‘캠퍼스 부지 교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충남대는 유성구 장대동 일원 5만9,578㎡ 부지를 대학생, 사회초년생, 신혼부부 등의 주거 안정을 위한 행복주택 건설부지로 LH에 제공하는 대신 LH로부터 세종시 집현리(4-2생활권) 대학부지 일부를 제공받는다. 구체적인 협의는 토지 감정평가 결과를 토대로 진행키로 했다.

충남대는 대학 부지에 ▦의약바이오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한 정보기술(IT) ▦국가정책대학원 ▦평생교육원 등을 갖춘 세종캠퍼스를 조성할 계획이다. LH는 충남대가 제공한 부지에 800세대 규모의 행복주택을 건립할 예정이다.

진윤수 충남대 대외협력부총장은 “세종충남대병원 건립과 맞물려 충남대가 행정도시 4생활권 산학연클러스터의 중심축이 되도록 계획을 수립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두선 기자 balanceds@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정치 빼고’ 김정은 동선 보면… “경제 학습”
전 국군기무사령관 배우자 양계장서 불법체류자 사망사고 파문
이승우 “한국 역대 최연소 월드컵 골 쏠래요”
대기업 명퇴 후 53세에 9급 공무원 변신… “조카뻘 상사들에 열심히 배우고 있죠”
[정민의 다산독본] 정조가 극찬한 ‘중용’ 답변, 실은 ‘천주실의’ 내용서 차용했다
서울 곳곳 ‘6ㆍ25 탄흔’ 선연한데… 무관심 속 방치
해방촌… 한강공원… 시민들 모이는 곳마다 공짜 와이파이 펑펑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