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강주형 기자

등록 : 2018.04.24 08:42
수정 : 2018.04.24 08:52

박인비, 26일부터 시즌 2승 도전

등록 : 2018.04.24 08:42
수정 : 2018.04.24 08:52

박인비. AP 연합뉴스.

‘골프 여제’ 박인비(30)가 시즌 2승이자 투어 통산 20승에 도전한다.

박인비는 26일부터 나흘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의 레이크 머세드 골프클럽(파72ㆍ6,507야드)에서 열리는 LPGA 투어 메디힐 챔피언십(총상금 150만 달러)에 출전한다.올해 신설된 대회로, 유소연(28)을 후원하는 한국 기업 메디힐이 타이틀 스폰서를 맡았다.

올해 LPGA 투어 대회는 총 9개가 열렸는데 아직 2승을 따낸 선수는 없다. 한국 선수로는 고진영(23), 박인비, 지은희(32)가 3승을 합작했다. 박인비는 지난달 뱅크 오브 호프 파운더스컵에서 시즌 첫 승을 따낸 후 4개 대회에서 준우승 2회, 3위 1회 등 줄곧 상위권을 유지하며 좋은 흐름을 보인다.

강주형 기자 cubie@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친박계 “김성태 사퇴ㆍ김무성 탈당하라”
문 대통령 “시베리아 횡단철도 내 고향 부산까지 다다르기를 기대”
[논ㆍ담] “문재인 정부 노동정책 진보 프레임 벗고 더 현실주의로 가야”
1000억짜리 구미 새마을테마공원 어떻게 되나
쓰지도 못할 경비용 드론 샀다 돈만 날린 박근혜 청와대
의성군수 음주운전 사건 무마?...한국당 김재원 의원 영상 논란
[지구촌 핫&쿨] 라마단 기간 ‘막장 드라마’ 방영, 사우디 서구화 상징?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