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2.01 01:25

땅 속 물 빼내 지반 더욱 견고하게

[2017 결산 대한민국 베스트신상품] 미래지반연구소

등록 : 2018.02.01 01:25

미래지반연구소(대표 황은아)는 항만, 공항, 도로, 단지조성에서 연약한 퇴적층을 견고한 기초지반으로 개량하는 일을 전문으로 수행하는 업체로, ‘연약지반개량용 인입식 PBD장비’를 개발했다.

인입식PBD 압입장치의 핵심원리(압입력 강화)는 앞으로 대규모 항만 매립공사 및 연약지반개량공사에 적용 시 막대한 공사비 절감 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예상된다.

기존의 장비들은 무겁고 장비 효율이 낮아 연약한 지반에서 사용하기 번거로웠으나 이 장비는 무게가 가볍고 압입력을 크게 향상시켜 적용 대상 지반 조건의 폭을 넓혔다.

이 장비는 바다 매립지 등 연약한 땅의 지반을 단단하게 만드는 연약 지반을 개량과정에서 땅 속의 물을 빼내는 자재 즉, ‘드레인재(PBD-Plastic Board Drain)’를 효율적으로 압입할 수 있다.

무게는 가볍지만 대심도 시공 및 압입시 안정성을 확보하고, 압입력을 강화시켜 향후 시행될 연약지반개량 공사의 비용과 기간 단축을 할 수 있다.

미래지반연구소는 지난해 제품의 특허 등록을 마쳤으며 최근까지 여러 현장에 적용해 시공성, 경제성, 품질개선, 안정성 등을 입증했다.








대한민국종합 7위 5 8 4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영미~ 신드롬’ 여자 컬링 대표팀이 진정한 챔피언
한국 봅슬레이 4인승 은메달 획득…화려한 피날레
北고위급대표단 방남…'천안함' 질문엔 굳은 표정으로 '묵묵부답'
삿포로 김민석, 평창 정재원…이승훈의 다음 파트너는?
성추행 논란 조재현 DMZ영화제 집행위원장 하차 수순
평창올림픽 즐기는 이방카 트럼프 미 백악관 보좌관
‘배추보이’ 이상호에겐 ‘배추’ 꽃다발과 응원이 제격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