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구 기자

등록 : 2018.02.15 08:38
수정 : 2018.02.15 08:41

팔당전망대 4년째 관람객 5만명 넘겨… 관광명소 ‘우뚝’

등록 : 2018.02.15 08:38
수정 : 2018.02.15 08:41

팔당호를 한 눈에 바라볼 수 있는 ‘팔당전망대’(사진) 관람객이 4년 연속 연간 5만명을 넘은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수자원본부는 2017년 팔당전망대를 찾은 관람객이 5만2,060명을 기록, 2014년(5만462명) 이후 4년 연속 연간 관람객이 5만명을 넘었다고 15일 밝혔다.

특히 지난해에는 리모델링 공사로 11월 20일부터 한 달 이상 휴관한 상태에서 관람객 5만 명을 넘겨 팔당전망대가 지역 관광명소로 자리매김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관람객은 30~50대가 전체 방문객의 59%였고, 63%는 가족단위 관람객으로 나타났다.

김문환 경기도수자원본부장은 “리모델링을 거쳐 새롭게 문을 연 팔당전망대는 올해 6만명 이상이 방문할 수 있도록 물 교육프로그램 등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종구 기자 minjung@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미투 1호 법정’ 안희정 무죄… 들끓는 여성계
‘노 민스 노 룰(No means No rule)’ 없는 현행법, 안희정-김지은 희비 갈랐다
2년 반 만에 남측 전기 공급된 개성공단
악플러 재판, 직접 증인 나선 최태원 SK 회장
에르도안 “아이폰 대신 삼성ㆍ베스텔 사자”… 미-터키 대결 계속?
‘갤노트9’ 미국서 벌써 1+1 세일?… 삼성 '사실과 달라'
보안규정 어기고 여자친구 따라 이란행… 노르웨이 수산부 장관 논란 끝 결국 사임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