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조영빈 기자

등록 : 2018.01.11 17:02
수정 : 2018.01.11 17:03

정부 “北 당 조직지도부장에 최룡해” 공식 확인

등록 : 2018.01.11 17:02
수정 : 2018.01.11 17:03

최룡해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 연합뉴스

최룡해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이 당 핵심 요직인 조직지도부장을 맡은 것으로 정부가 공식 확인했다.통일부는 11일 배포한 '2018 북한 권력기구도 주요 변경 사항'에서 공석이던 당 조직지도부장 자리에 최룡해 이름을 넣었다.

최룡해는 지난해 10월 열린 노동당 제7기 2차 전원회의에서 당 전문부서의 부장으로 임명됐으나 구체적 직책은 확인되지 않았다. 다만 사실상 그가 권부 내 2인자라는 점에서 조직지도부장일 가능성이 높다고 추정돼 왔다. 조직지도부장은 당 간부 인사정책을 책임지는 요직이다. 김정일 국방위원장은 1973년 조직지도부장에 올라 2011년 사망할 때까지 이 직함을 겸직하고 있었지만, 김 위원장 사망 후 조직지도부장 자리는 사실상 공석이었다.

또 통일부의 '2018 북한 권력기구도'에서는 국가안전보위상이 김원홍에서 정경택으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의 통치자금을 관리하는 것으로 알려진 노동당 39호실의 수장이 전일춘에서 신룡만으로 바뀌었다. 또 조국평화통일위원회도 독립기구에서 내각 소속으로, 계획재정부는 경제부로 각각 바뀌었다고 통일부는 전했다.

조영빈 기자 peoplepeople@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정치 빼고’ 김정은 동선 보면… “경제 학습”
[김지은 기자의 고소기] 나는 허지웅의 전 부인이 아니다
전 국군기무사령관 배우자 양계장서 불법체류자 사망사고 파문
대기업 명퇴 후 53세에 9급 공무원 변신… “조카뻘 상사들에 열심히 배우고 있죠”
배현진ㆍ남경필…화제의 낙선자들, 지금 어디서 뭐하나
방중 김정은에 철벽 경호 펼친 오토바이 부대의 정체
해방촌… 한강공원… 시민들 모이는 곳마다 공짜 와이파이 펑펑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