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홍인기 기자

등록 : 2017.11.28 00:52
수정 : 2017.11.29 13:34

英 해리 왕자 美 배우 매건과 내년 결혼

등록 : 2017.11.28 00:52
수정 : 2017.11.29 13:34

영국의 해리 왕자와 매건 마크리가 27일(현지시간) 런던 켄싱턴궁의 정원에서 언론에게 포즈를 취하고 있다. AP 연합뉴스

영국의 왕위 계승 서열 5위인 해리 왕자(33)가 미국 영화배우 매건 마크리(36)와 내년 초 결혼할 것이라고 27일(현지시간) 영국 언론들이 보도했다.

찰스 왕세자 업무를 담당하는 클라렌스 하우스는 이날 성명을 통해 “찰스 왕세자는 해리 왕자와 매건 마크리의 약혼을 발표하게 돼 기쁘다”며 “결혼식은 내년 봄에 열릴 것”이라고 발표했다.

관련기사☞ 해리 왕자와 마크리의 러브스토리

영국의 해리 왕자와 매건 마크리가 27일(현지시간) 런던 켄싱턴궁의 정원에서 언론에게 포즈를 취하고 있다. AP 연합뉴스

클라렌스 하우스는 해리 왕자와 마크리가 이달 초 런던에서 정식으로 약혼했으며, 이 같은 소식을 조모인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을 비롯한 왕족 일가에게도 알렸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영국 왕실도 공식 트위터에서 “여왕과 에든버러 공작이 두 사람 약혼에 기뻐하며 축복했다”고 소개했다.

홍인기 기자

영국의 해리 왕자와 매건 마크리가 27일(현지시간) 런던 켄싱턴궁의 정원에서 언론에게 포즈를 취하는 가운데 매건이 약혼반지를 끼고 있다. EPA 연합뉴스

영국 해리 왕자와 미 영화배우 매건의 약혼소식을 알리기 위해 한 남자 18세기 전통의상을 입은 27일(현지시간) 런던 켄싱턴궁 밖에서 종을 울리고 있다. EPA 연합뉴스

영국 왕자와 미 영화배우 매건의 약혼 및 결혼 소식을 전하기 위해 27일(현지시간) 런던 켄싱턴궁 밖에서 많은 언론 차량들이 대기하고 있다. EPA 연합뉴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정세현 '트럼프, 외계인 비슷한 대통령... 북한, 착각했다'
회담 취소 전 12시간, 백악관에서는 무슨 일 있었나
문 대통령 “개헌 무산 송구… 국회 기대 내려놓는다”
“취소 잘했다” “북한에 더 양보했어야” 美 전문가들 의견 분분
北측, 폭파 예정 갱도 옆 개울 보더니 기자단에 '물 마셔보라'
청와대 “‘세월호 위증’ 조여옥 처벌 결론 못 내려”
학대 받던 개 입양 후 때려죽인 견주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