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지현 기자

등록 : 2018.01.12 18:17
수정 : 2018.01.12 18:19

토요일부터 한파 한풀 꺾여… 일요일 낮부터 평년 기온 회복

등록 : 2018.01.12 18:17
수정 : 2018.01.12 18:19

올겨울 최강 한파가 몰아친 12일 오전 서울 경복궁을 찾은 관광객들이 두터운 옷을 입고 경내를 둘러보고 있다. 연합뉴스

토요일인 13일부터 매서운 한파가 한풀 꺾일 것으로 보인다.

12일 기상청은 “토요일 낮부터 비교적 따뜻한 서풍이 유입돼 기온이 올라갈 것으로 보인다”면서 “일요일인 14일 낮부터 평년기온을 회복하겠다”고 말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13일 전국의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13도에서 영하3도로 전날(영하23도∼영하6도)보다 대폭 올라가겠다.낮 최고 기온도 0도∼7도로 영상권으로 예상된다. 지역별 최저기온은 서울 영하7도, 인천 영하 6도, 철원 영하13도, 대전 영하7도, 광주 영하5도, 부산 영하5도 등이다.

토요일 새벽부터 오전 사이에는 서울ㆍ경기ㆍ강원 영서ㆍ충북 북부에 1㎝ 내외의 눈과 5㎜ 미만의 비가 내리겠다. 충남ㆍ전북ㆍ경상 서부 내륙에도 눈발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보통' 수준을 나타낼 것으로 보인다. 단, 호남권은 낮에 '나쁨' 수준의 농도가 나타날 수 있다.

일요일인 14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다가 구름이 많아지겠다. 일요일 전국의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12도에서 영하1도 수준이지만, 낮 최고기온은 영상 3도에서 10도로 크게 오르겠다. 기온이 회복되면 15일은 서울ㆍ경기와 강원영서에 비 또는 눈이 예상된다. 16일부터 17일 사이에도 전국에 비(강원영서 비 또는 눈)가 올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김지현 기자 hyun1620@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북핵 해결돼도 한국에 사드 필요하냐”는 중국
또 터진 호날두의 한 방…포르투갈 16강 성큼
미국과 후속회담 미룬채 방중… ‘시간끄는 북한’
[짜오! 베트남] 일찌감치 예선 탈락했지만... 축구 강국 꿈꾸며 월드컵 열기
격려 대신 비하발언 난무... 두 번 운 장애인들
'16년 전 조재현이 성폭행' 폭로… '합의한 관계' 반박
[단독] 검찰, 공정위 전-현 부위원장 ‘불법취업’ 수사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