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제공

등록 : 2018.05.12 20:18
수정 : 2018.05.12 20:20

日 나가노서 규모 5.2 지진… “2~3일 내 강한 여진 경고”

등록 : 2018.05.12 20:18
수정 : 2018.05.12 20:20

일본 중부 나가노(長野)현에서 12일 규모 5.2 지진이 발생했다고 NHK가 보도했다.

방송에 따르면 지진은 이날 오전 10시29분께 나가노현 북부 일대를 강타했다.

기상청은 진원 깊이가 11km로 비교적 얕았다며 지진에 따른 쓰나미는 생기지 않았다고 전했다.

미국 지질조사국(USGS)은 진앙이 오마치 북북동쪽 15km 떨어진 북위 36.621도, 동경 137.947도이며 진원 깊이가 14.9km라고 밝혔다

또한 기상청은 지진 여파로 진동이 심한 지역에서는 낙석과 산사태 위험이 있다며 주의를 환기하는 한편 앞으로 2, 3일 내에 강한 흔들림을 동반한 지진이 내습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아직 이번 지진으로 인한 인명이나 재산 피해에 관한 신고나 보고는 들어오지 않은 상황이다.

뉴시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