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박혜인 인턴 기자

등록 : 2017.09.13 20:00

블론디 9월 14일자

등록 : 2017.09.13 20:00

범스테드, 자네가 제출한 이 보고서 완전 엉망이야!!

에구, 사장님! 완벽함을 추구하신다면, 그냥 그렇게 말을 하세요!

나는 완벽함을 원하네!

알았어요, 그러면… 그럼 서로를 이해했으니까 되었네요. Okay, it’s a good start. They both know what is expected.

Perfection! However, whether Dagwood will deliver perfection is, of course, another question!

그렇네요, 시작은 좋습니다. 둘 다 요구되는 수준에 대해서는 동의를 했지요! 하지만, 대그우드가 그 수준을 맞출 수 있을지는 또 다른 문제입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뒤끝뉴스] 등 뒤에서 총질하는 야만의 보편성
‘귀순환영회’ 부터 ‘노크귀순’까지… 귀순자들의 삶
트럼프와 틸러슨은 왜 다른 호텔에 묵었나
'성관계 여부 검사하겠다'…10대 딸에 몹쓸짓한 의붓父
'우버 차이나' 삼킨 남자… 대륙 넘어 세계로 달린다
[프로공감러] ‘SNS 국민 할머니’ 박옥래 “고마움 잊지 않겠유”
비트코인으로 일주일 살아보니… 돈이라기엔 ‘99%’ 부족했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