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류효진 기자

등록 : 2017.08.23 18:50
수정 : 2017.08.23 18:52

처서, 가을을 맞이하는 비

등록 : 2017.08.23 18:50
수정 : 2017.08.23 18:52

[저작권 한국일보] 가을을 맞이한다는 절기 '처서(處暑)'이면서 수도권과 영서지방에 200mm 이상의 비가 내린 23일 오전 서울 상암동 월드컵 공원에 핀 큰갓버섯 앞으로 우산을 쓴 시민이 발길을 재촉하고 있다. 비는 전국으로 확대돼 내일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 류효진기자 /2017-08-23(한국일보)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공사 재개 측 과학적 접근이 20ㆍ30대 사로잡았다
여론조사와 달랐던 신고리 공론조사, 차이는 ‘정보’
술 안 마셨지만 음주운전 했다? 외교부 이상한 징계 논란
대한민국 형사들의 큰형님 33년 경력 김선희 형사과장의 ‘나의 아버지’
자사고, 일반고 전환하면 최대 6억원 지원 받는다
닛산차 ‘무자격자 품질검사’ 스캔들 일파만파
[세계의 분쟁지역] “리비아 난민 수용소에 감금된 우리를 집에 보내 주세요”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