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범구
본부장

등록 : 2017.08.13 14:51
수정 : 2017.08.13 14:52

경기도 최고 공감정책은 ‘청년구직지원금’

등록 : 2017.08.13 14:51
수정 : 2017.08.13 14:52

네티즌들 여론조사서 이구동성

소방장비 현대화, 상수도관 교체도 호평

게티이미지뱅크

네티즌들은 경기도가 실시한 최고의 공감 정책으로 ‘청년구직지원금’을 꼽은 것으로 조사됐다.

경기도는 민선 6기 3주년을 맞아 포털 ‘다음’과 공동으로 7월 3일부터 8월 6일까지 5주간 진행한 경기도 공감정책 캠페인 ‘경기도 사용설명서’에 네티즌 31만 명이 방문해 4만3,000여 명이 투표에 참여했다고 13일 밝혔다.

네티즌들은 일자리, 안전, 교통, 복지 등 각 분야의 주요정책 30개 가운데 ‘청년구직지원금’을 1위(5,559표ㆍ중복투표)로 꼽았으며, 2위로 ‘소방장비 현대화’(5,003표) 3위 ‘녹슨 상수도관 교체’(4,774표), 4위 ‘공동주택 관리비 감사’(4,598표) 5위로 ‘따복어린이집’(4,143표)을 선택해다.

이어 6위 ‘일하는 청년통장’, 7위 ‘재난안전 지휘체계 일원화’, 8위 ‘따복공동체’, 9위 ‘스타트업 캠퍼스’, 10위 ‘알프스 프로젝트’ 순으로 나타났다.

세대별로 구분하면 10대는 ‘청소년 버스요금 할인’을, 20대는 ‘청년구직지원금’, 30대는 ‘따복어린이집’을 잘한 정책으로 꼽았고 40대는 ‘공동주택 관리비 감사’, 50대는 ‘재난안전 지휘체계 일원화’, 60대 이상에서는 ‘카네이션마을’ 정책을 가장 선호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캠페인은 일자리, 안전, 주거, 교통, 복지 등 각 분야에 대한 경기도의 정책을 도민에게 알기 쉽게 전하고 호응 및 추천을 얻기 위해 마련됐다.

이범구기자 ebk@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헌정파괴, 폭압적인 국회무력화 계엄령 시행 계획…내란음모죄 해당될까
‘종전선언’ 성과 없자… 문 대통령에 분풀이한 북한
‘친노 좌장’ 이해찬 전격 출마선언… 민주당 당권 판도 ‘출렁’
국정원, 문대통령에 첫 업무보고… “정보기관 본연의 2차 조직 개편 마무리”
마린온, 지난달부터 심한 진동 감지… 군 “사고 조사위에 외국전문가 추가”
여 “통상 문건과 다른 사실상 쿠데타”… 야 “국가전복 음모 어디에도 없어”
흑산 공항 ‘계속 심의’ 결정… 의견 못 좁혀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