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12.23 11:43

"LAD 류현진, 내년 5선발로 평균자책점 4.15" 전망

등록 : 2017.12.23 11:43

류현진/사진=한국스포츠경제DB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ZiPS가 류현진(30.LA다저스)의 내년 성적을 전망했다.

야구 예측시스템 ZiPS(SZymborski Projection System)은 2018년 류현진 팀내 5선발로서 평균자책점 4.15를 기록할 것으로 바라봤다.

ZiPS는 구체적으로 류현진이 내년에 22경기(21선발)에서 112⅔이닝을 던져 평균자책점 4.15를 올리고 조정 평균자책점(ERA+)은 98로 예상했다.

RA+ 평균이 100인 점을 감안하면 류현진이 평균에 못 미칠 것이라는 전망이다. 대체선수대비 승리기여도(WAR)는 1.3으로 전망했다.

류현진은 올 시즌 미국 메이저리그(MLB)에서 25경기에 출장해 126⅔이닝을 소화 5승 9패, 평균자책점 3.77을 거뒀다. 류현진은 시즌이 끝난 뒤 "올 시즌 가장 큰 수확은 팔 통증 없이 던진 것“이라며 “2년 동안 고생했는데 팔은 전혀 문제가 없다”며 다음 시즌 정상적인 활약을 기약했다.

ZiPS에 따르면 내년 다저스의 1∼4선발은 클레이턴 커쇼(179이닝·WAR 5.8), 리치 힐(115⅔이닝·WAR 2.4), 마에다 겐타(150⅔이닝·WAR 3.0), 알렉스 우드(144⅓이닝·WAR 2.6)로 전망됐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인스타스타] 샤이니 종현이 남긴 추억들

전국 주요 도시서 라이브로 즐기는 평창 올림픽, 어떻게?

[카드뉴스] 연예인 커플 데이트 따라해볼까...장소가 궁금해!








대한민국종합 10위 4 5 4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인물 360˚] 폭로의 시대 “다같이 싸우면 아무도 다치지 않는다”
이상호 “승부처 4강…후회 없이 타자고 했다”
[다만세] ‘중동의 해방구’ 바레인, 돼지고기 팔고 클럽 북적
트럼프 “제재 효과 없으면 제2단계 가야할 것”
이상호의 스키 사상 첫 메달을 만든 ‘특급 서비스’
중국인들, 춘제 연휴에만 158조원 소비… 어떻게 썼나
안경 벗고 눈물 쏟은 ‘안경선배’ “한국 컬링 새 역사 쓰고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