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2.01 00:10

아스널, 도르트문트 공격수 오바메양 영입...구단 최고 이적료

등록 : 2018.02.01 00:10

오바메양(왼쪽)과 아스널 벵거 감독/사진=BBC 홈페이지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아스널이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의 가봉 출신 공격수 피에르 에메릭 오바메양을 공식 영입했다.

영국 공영매체 BBC 보도에 따르면 아스널의 오바메양 이적료는 클럽 역사상 최대 액수인 5,600만 파운드(약 850억원)다. 도르트문트는 첼시가 바추아이에 임대 사인을 해 준 후 오바메양 이적에 동의했다.

오바메양은 이적이 확정된 이후 "아스널 같은 훌륭한 팀에 있어서 정말 행복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아스널은 티에리 앙리와 같은 훌륭한 선수를 보유했었고 그는 내 본보기와 같다"며 "나도 빠른 선수이고 앙리 처럼 골을 넣고 싶다"고 향후 포부를 밝혔다.

아스널은 오바메양의 계약 기간 역시 장기계약이라고만 밝혔을 뿐 구체적인 계약 기간은 공개하지 않았다. 등 번호 역시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오바메양은 2013년부터 도르트문트 213경기에서 올 시즌 24경기 21골을 포함해 총 141골을 기록했다. 또한 가봉 유니폼을 입고는 56 경기에 출전해 23골을 넣었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메달은 못 따도 보는 재미가 있다’ 한반도가 들썩일 빅매치들

[트렌드] 김명민-정우-이승기, 사극으로 복귀…흥행 강자 누구?

‘3부터 219까지’ 숫자로 풀어본 韓선수단의 어제와 오늘








대한민국종합 9위 3 1 2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철수 땐 독자생존 유도” 한다더니... 산업은행ㆍGM의 비공개 협약 의혹 눈덩이
‘성추행’ 이윤택, 공개 사과 “안 그러겠다고 약속했지만…”
MB수사, 삼성 대납 등 혐의 쌓이지만… 넘어야 할 산 아직 많다
6ㆍ13 지방선거 7대 관전 포인트
“떨어진 줄 알았는데 2등이라니” 로잔 발레콩쿠르 최연소 입상
[오은영의 화해] 폭력적 가족 벗어나려 미국인과 결혼했지만 ‘불행 반복’
“경기장에서 더 볼 시간 있을 것”…‘은퇴‘ 질문에 여운 남긴 이상화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