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주희 기자

등록 : 2017.09.14 20:50

최정의 46호, SK 소속·KBO 3루수 최다 홈런 신기록

등록 : 2017.09.14 20:50

SK 최정/사진=한국스포츠경제 DB

[한국스포츠경제 김주희] SK 최정(30)이 50홈런에 또 한 걸음 다가갔다.

올 시즌 홈런 1위를 달리고 있는 최정은 14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두산과의 경기에서 2-1로 앞선 5회 선두타자로 나와 상대 선발 보우덴의 5구째를 통타해 가운데 담장을 넘겼다.

올 시즌 46번째 홈런이다.

이 한 방으로 최정은 2002년 호세 페르난데스가 기록한 45홈런을 넘어 SK 소속 한 시즌 최다 홈런 기록을 새롭게 썼다. 페르난데스가 가지고 있던 KBO리그 역대 3루수 최다 홈런(45개) 기록도 갈아치웠다.

이날 경기 전까지 최근 10경기에서 7홈런을 터트리며 몰아치기를 가동한 최정은 이제 50홈런 고지를 바라 보고 있다. KBO리그에서 한 시즌에 50개 이상의 아치를 그린 타자는 삼성 이승엽(1999년 54개, 2003년 56개), 심정수(2003년 53개), 박병호(2014년 52개, 2015년 53개) 등 3명 뿐이다. 4개의 홈런만 더한다면 최정은 역대 4번째로 50홈런을 달성한 타자가 된다.

김주희 기자 juhee@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이슈+] 지나가 이제 진짜 넘어야 할 '루머의 벽'

'파리ㆍLA' 2024ㆍ2028 올림픽 개최지 확정

금융권 취업박람회 '7,000명 몰렸다'…북새통 00은행, 무슨 일이?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新 음서제] “넌 누구 빽 있니” 新 음서제 절망의 청년들
이철희 '군 사이버사 댓글공작, MB가 직접 지시'
[단독] 또다시 수사선상. 조윤선 출국금지
한국당의 ‘뒤끝’… 여당에 소 취하도 거절
이승우, 후반 26분 교체출전…베로나 데뷔전 ‘합격’
“복비, 집주인한테만 받겠다” VS “시장질서 허무는 출혈 경쟁”
[오은영의 화해] 성적으로만 평가 받은 삶… 마음을 못 열어요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