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박경우 기자

등록 : 2017.05.11 14:42
수정 : 2017.05.11 16:40

진도군 “농업인 월급 신청하세요”

등록 : 2017.05.11 14:42
수정 : 2017.05.11 16:40

12일까지 추가 접수 계획

진도군 농업인 월급제 첫 시행

전남 진도군은 지역 농민들에게 벼 수매대금의 일부를 월급처럼 미리 지급하는 농업인 월급제를 추진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군은 농업인들의 안정적인 생활을 위해 매월 30~100만원까지 지급되는 ‘농업인 맞춤형 월급제’를 지난달 말부터 접수 받고 있다.농업인 맞춤형 월급제는 벼 수매 전까지 특별한 수입이 없는 농업인들에게 매월 일정액을 월급 형태로 지급하는 제도다.

군은 지난해 10월 농업인 맞춤형 월급제의 원활한 추진과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지역농협조합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관련 조례를 제정했다. 지원 대상은 진도군에 주민등록을 두고 벼를 재배하고 있는 농가로 지역농협과 자체 수매약정을 체결해야 한다. 군은 10월말까지 12억원을 지급할 계획이다. 현재 농민 228명이 월급 신청을 했다. 군은 12일까지 관내 농협 등에서 추가 접수를 받을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농업인 맞춤형 월급제의 본격 시행으로 영농경영 및 생활비 마련 부담을 덜어줄 예정”이라며“농업인의 삶의 질 향상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박경우 기자 gwpark@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열여섯 나이에 전장 내몰린 소년병… “총성ㆍ포연에 빼앗긴 꿈, 국가가 외면”
“타국서 시누이와 갈등 끝에 가출… 제가 가족 평화 흐리는 미꾸라지인가요”
[단독] 존 에버라드 전 평양주재 영국 대사 “김정은 속 절대 모른다”
20억짜리 1주택 종부세 고작 19만원, 차등과세 해야하나
슈틸리케 '장현수, 유럽에서 뛸 수 있는 잠재력 갖춰'
“산업화 기여” “민주화 후퇴” 굴곡진 현대사 중심에 섰던 풍운아
“한국인들은 전쟁 통에도 웃음을 잃지 않았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