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전혼잎 기자

등록 : 2017.11.27 09:05

전국 출근길 찬바람에 체감온도 ‘뚝’

등록 : 2017.11.27 09:05

본격적인 겨울 추위를 보인 23일 강원 춘천시 동면 연탄은행 창고가 텅비어 있다. 이 연탄은행은 부족한 후원금 때문에 최근 연탄을 외상으로 가져오고 있다. 춘천=연합뉴스

27일 아침 영하권 추위가 나타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찬바람이 불면서 체감온도는 더 떨어져 충남과 전북 일부 지역에는 한파특보까지 발효됐다.

기상청은 이날 "서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다"며 "경북동해안은 새벽부터 아침 사이 가끔 구름이 많겠다"고 예보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3도, 인천 -3도, 수원 -4도, 춘천 -4도, 강릉 2도, 청주 -3도, 대전 -3도, 전주 -1도, 광주 0도, 대구 -1도, 부산 6도, 제주 7도 등으로 예보됐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8도, 인천 6도, 수원 9도, 춘천 6도, 강릉 13도, 청주 9도, 대전 8도, 전주 10도, 광주 13도, 대구 13도, 부산 17도, 제주 12도 등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아침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는 -10도 내외, 일부 내륙은 영하로 떨어지겠다"며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 온도는 더욱 낮아 춥겠다"고 말했다.

특히 아침까지 내륙을 중심으로 안개가 짙게 낀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오전 4시 기준 주요 지점 가시거리는 전북 장수 90m, 경북 군위 200m, 경북 청송 290m, 강원 영월 420m, 전남 화순 810m 등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영남권에서 대기 정체로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을 보일 수 있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1.5m, 남해 앞바다 0.5∼1.0m, 동해 앞바다 0.5∼2.0m로 일겠다. 먼바다의 파고는 서해·남해 0.5∼2.0m, 동해 1.0∼2.5m다.

전혼잎 기자 hoihoi@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