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신상순
선임기자

등록 : 2017.04.03 20:07
수정 : 2017.04.03 20:07

[신상순의 시선] 쉴 수 없는 산불조심 깃발

등록 : 2017.04.03 20:07
수정 : 2017.04.03 20:07

시선-비오는 날에도 바쁜 산불조심 깃발신상순 선임기자

봄비가 내리는 강원도 홍천군 선평교 에 붉은 깃발이 바람에 휘 날린다. 아우성 치듯 펄럭이는 내용은 '산과의 약속 산불조심' 이다.

4월은 식목의 계절 이다. 하지만 나무심기 보다 중요한 것이 산불조심 이다. 일년 중 산불의 10건 중 6건은 3,4월에 나고 피해 면적은 90% 에 달한다고 한다. 강원도 양양에서 난 산불로 낙산사를 잿더미로 만든 2005년 4월4일의 화마는 아직도 생생 하게 기억 된다. 이제 막 푸르러 지는 산을 향해 선 깃발은 산불 걱정을 덜어주는 봄비가 고맙다. 그러나 깃발은 쉴 여유가 없는 듯 비 오는 날에도 바쁘게 외친다. "산불 조심 하세요"

신상순 선임기자ssshin@hankookilbo.com

병충해로 나무를 잘라내 비어 있는 산자락. 4월은 식목의 계절이다. 신상순 선임기자ssshin@hankookilbo.com /2017-04-03(한국일보) /2017-04-03(한국일보)

비 오는 날도 쉴 수 없는 산불조심 깃발신상순 선임기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8억원 십시일반의 기적…최초 비정규직 노동자 쉼터 ‘꿀잠’ 문을 열다
‘엔진오일 교환에 150만원?’ 여성 운전자를 노리는 정비소 바가지 사례
아이들 덮친 테러 차량 막아서고 떠난 父…추모 물결
힐러리가 종교에 심취한 이유는?
[카타르시스, 배철현의 비극 읽기] 정의의 이름으로 어머니와 그 情夫를 죽이다
[애니팩트] 한국인이 가장 많이 키우는 반려견은 몰티즈다
[영상] ‘전세계 세차인?을 공포에’ 세차장 황당 사고 TOP 10

오늘의 사진

전국지자체평가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