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2.07 13:57
수정 : 2018.02.07 13:58

윈스, 2017년 매출 720억, 영업이익 75억원 달성

등록 : 2018.02.07 13:57
수정 : 2018.02.07 13:58

정보보안 전문 기업인 윈스는 2017년 연결기준 매출 720억원, 영업이익 75억원 등의 잠정실적을 7일 공시했다.

이는 전년대비 각각 2.1%, 11.6%씩 감소한 수치다. 회사측은 이에 대해 “차세대 방화벽 개발인원 증가 등의 고정비 상승 영향 때문이다”고 설명했다.

윈스는 또 일본 최대 통신사인 NTT도코모의 침입방지시스템(IPS) 교체 사업과 상반기내 차세대 방화벽 출시 및 공급 등의 주요 경영 전략도 제시했다. 이를 통해 매출 및 수익성 극대화를 꾀할 방침이다.

한편 윈스는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1주당 현금배당을 지난해 보다 40원 늘어난 310원으로 결정했다.








대한민국종합 7위 5 8 4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영미~ 신드롬’ 여자 컬링 대표팀이 진정한 챔피언
北고위급대표단 방남…'천안함' 질문엔 굳은 표정으로 '묵묵부답'
평창올림픽 즐기는 이방카 트럼프 미 백악관 보좌관
성추행 논란 조재현 DMZ영화제 집행위원장 하차 수순
삿포로 김민석, 평창 정재원…이승훈의 다음 파트너는?
'김영철 절대 불가', 한국당 통일대교서 경찰과 대치
‘배추보이’ 이상호에겐 ‘배추’ 꽃다발과 응원이 제격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