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2.07 13:57
수정 : 2018.02.07 13:58

윈스, 2017년 매출 720억, 영업이익 75억원 달성

등록 : 2018.02.07 13:57
수정 : 2018.02.07 13:58

정보보안 전문 기업인 윈스는 2017년 연결기준 매출 720억원, 영업이익 75억원 등의 잠정실적을 7일 공시했다.

이는 전년대비 각각 2.1%, 11.6%씩 감소한 수치다. 회사측은 이에 대해 “차세대 방화벽 개발인원 증가 등의 고정비 상승 영향 때문이다”고 설명했다.

윈스는 또 일본 최대 통신사인 NTT도코모의 침입방지시스템(IPS) 교체 사업과 상반기내 차세대 방화벽 출시 및 공급 등의 주요 경영 전략도 제시했다. 이를 통해 매출 및 수익성 극대화를 꾀할 방침이다.

한편 윈스는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1주당 현금배당을 지난해 보다 40원 늘어난 310원으로 결정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MB “내가 삼성뇌물 받았다고? 충격이고 모욕”
K-9 폭발부상자 “나는 실험체… 국가유공자 지정해달라”
유승민, “김경수 송인배 백원우는 박근혜 문고리 3인방과 다를 바 없어”
南취재단, 열차 12시간 타고 차타고 걸어 풍계리 간다
‘바가지 썼다’ 한국 유튜버 영상에 대만 들썩… 혐한으로 번지나
원희룡 “노 전 대통령 탄핵 찬성, 가장 후회되는 일”
‘해리 왕자와’ 첫 왕실 공식 행사 참석한 메건 마클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