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영헌 기자

등록 : 2018.02.13 11:22
수정 : 2018.02.13 12:16

제주지역 설 차례상 비용 23만2800원

등록 : 2018.02.13 11:22
수정 : 2018.02.13 12:16

재래시장 제수용품 가격조사 결과

과일 등 가격 내려 지난해와 비슷

세배 배우는 어린이들. 한국일보 자료사진.

올해 제주지역 설 명절 차례상 비용은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인 것으로 조사됐다.

제주상공회의소는 지난 7일 제주시내 재래시장을 방문해 설 제수용품 가격을 조사한 결과, 올해 설 차례상을 준비하는 데 드는 비용은 지난해 23만7,800원에 비해 2.1% 하락한 23만2,800원(4인 가족 기준)이 들 것으로 조사됐다고 13일 밝혔다.

이는 각종 과일 7개 품목과 나물채소류 7개 품목, 육류와 수산물류 6개 품목, 가공식품류 6개 품목 등 26개 품목을 설 차례상에 올린다고 가정해 산출한 금액이다.

품목별로 보면 과일류 7개 품목의 가격은 지난해보다 4.8%, 나물채소류 7개 품목의 가격은 4.1% 각각 하락했다. 또 육고기, 계란, 해산물류 6개 품목도 지난해 설보다 0.1%, 가공식품류도 2.6% 하락하는 등 전체적으로 가격이 소폭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상의 관계자는 “올해 설 차례상 비용 조사 결과 과일류와 나물채소류가 작황호조로 출하물량이 증가하면서 가격도 하락해 설 차례상을 준비하는 비용은 전체적으로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김영헌 기자 tamla@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회담 취소 전 12시간, 백악관에서는 무슨 일 있었나
“취소 잘했다” “북한에 더 양보했어야” 美 전문가들 의견 분분
“회담 안 해도...” 북미 정상회담 기념주화 할인 판매 중
北 방사능 안전하다...실험장에 제비, 개울물 마셔보라 권유도
‘라돈침대’ 파문 불러온 모나자이트, 12개 업체에서 추가로 사용
임은정 검사, ‘성폭력 감찰 무마 의혹’ 옛 검찰 수뇌부 고발
학대 받던 개 입양 후 때려죽인 견주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