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8.07.13 13:26
수정 : 2018.07.13 13:27

“치과에서만 판매되던 프리미엄 미백치약, 온라인에서 만나요!”

담덕치과, 큐피투와 함께 뷰센 미백치약 온라인 판매 시작

등록 : 2018.07.13 13:26
수정 : 2018.07.13 13:27

기존 치과에서만 판매되어 오던 치과 전용 미백치약 뷰센 제품을 이제는 일반인들도 가정에서 손쉽게 사용할 수 있게 됐다.

최근 오스템 자회사인 뷰센에서 생산하는 프리미엄 미백치약 뷰센을 안산시 최대 규모 치과로 유명한 담덕치과 김대운 대표원장이 김민환 이사와 함께 유통사인 ㈜큐피투를 통해 온라인 판매를 시작한 것.

뷰센 치약은 단일 제품인 타 미백치약과 달리 치아의 단계별로 달리 4가지를 선택적으로 사용하는 제품이다.치아에 맞는 선별 치약 선택으로 보다 적합하고 만족스런 브라이트닝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제품은 ‘H’와 미백라인 ‘7, 15, 28’로 치과 미백시술과 동일성분이다. 성분 함량의 차이가 있어 치아 상태 및 착색정도에 따라 선택해 사용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재착색방지 성분인 SHMP가 첨가되어 미백시술 후 커피나 담배 등에 의한 재착색을 막는다. 또한, 성분이 안전하여 아이부터 임산부까지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인 ‘IF 2018 디자인어워드’를 수상하기도 한 제품 디자인 또한 강점이다. 초콜릿 형상의 디자인인데, 4단계 명암의 제품 색상과 디자인이 치아 착색과 사용 목적에 따라 단계별로 제품을 쉽게 구별하여 선택적으로 사용 할 수 있다.

담덕치과는 큐피투를 통해 지난 5월부터 카카오 메이커스 온라인 판매를 시작했다. 론칭과 함께 누적구매건수 8000건을 돌파하는 등 성공적인 사업 전개가 예상된다.

이와 관련 큐피투 문종대 대표는 “현재 당사는 뷰센 제품의 국내 모든 온라인 마켓 입점을 진행 중이며 대형마트 등 오프라인 진출도 검토 중”이라면서 “우수한 품질의 제품을 가정에서도 편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다각적인 유통 확장을 만들어 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큐피투는 안산시 최대 규모 치과인 담덕치과의 치약 유통을 공동으로 하는 사업 파트너이다. 뷰센 치약의 온라인 유통을 공식적으로 담당하는 기업이다.

최지흥 뷰티한국 기자 jh9610434@beautyhankook.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트럼프가 푸틴을 워싱턴에 초청했는데 미국 국가정보국장은 몰랐다
北, 문 대통령 '그 누구'로 지칭하며 강도높은 비난
김진태 “난민법 개정안 발의…국민 숨넘어가게 생겨”
“오늘까지도 출석거부..” 박근혜 국정농단 2심도 징역 30년 구형
트럼프의 관세폭탄 불똥, ‘트럼프 모자’에도 튀었다
추미애 “기무사 문건은 사전준비된 친위쿠데타 문건”
도심에 공룡이 나타난다면… ‘깜짝’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