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홍인기 기자

등록 : 2017.03.20 18:13
수정 : 2017.03.20 18:14

신종합격투기 배틀필드 여성 경기와 메인 챔프

등록 : 2017.03.20 18:13
수정 : 2017.03.20 18:14

18일 서울 올림픽공원 내 올림픽홀에서 종합격투기 배틀필드 FC 개막전이 열렸다. 제시카 로즈 클락(좌), 사라 커프만(우)이 코메인 이벤트 여성부 경기에 치열한 격투를 벌이고 있다.

이 날 경기는 커프만 선수가 스탠딩과 그래플링 양면에서 압도적인 경기를 펼치며 무난하게 승리를 거뒀다. <배틀필드 FC 제공>

신종합격투기 배틀필드 FC 개막전이 18일 서울 올림픽공원 내 올림픽홀에서 열린 가운데 개막전 메인 이벤트에 출전한 카자흐스탄의 이고르 시비리드가 케이지에 등장하고 있다. 이고르 시비리드 선수는 상대 조 레이를 리어네이키드를 초크로 실신 시켜 승리를 거뒀다. <사진=배틀필드 FC 제공>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