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조아름 기자

등록 : 2016.08.30 16:54
수정 : 2016.08.30 17:22

조선일보, 송희영 전 주필 사표 수리

등록 : 2016.08.30 16:54
수정 : 2016.08.30 17:22

송희영 전 조선일보 주필. 조선일보는 30일 그의 사표를 수리했다.

조선일보가 대우조선해양으로부터 ‘초호화 외유’를 제공받은 의혹이 제기된 송희영(61) 전 주필의 사표를 수리했다.

30일 조선일보 경영기획실 관계자는 “송 전 주필이 전날 주필직 사임 표명과 함께 제출한 사표를 수리했다”고 밝혔다.조선일보는 이날 오후 자사 홈페이지에서도 ‘본사, 송희영 전 주필 사표 수리’라는 제목의 한 줄짜리 기사로 이 소식을 전했다.

조선일보는 전날 송 전 주필의 보직 해임만 결정하고 공표했으나 30일자 신문 30면 하단에 실린 판권에서 이름을 빼는 식으로 송 전 주필을 편집인에서도 해임한 데 이어 이날 뒤늦게 사표를 수리했다. 김진태 새누리당 의원이 “송 전 주필이 대우조선해양으로부터 초호화 요트ㆍ골프관광, 유럽왕복 1등석 항공권 등을 제공 받았다”고 폭로한 이후 파장이 걷잡을 수 없이 번지면서 악화된 여론을 버티기 어려웠을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조아름기자 archo1206@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영원한 2인자의 삶” 한국 현대정치사의 풍운아 김종필
“제2의 이완용 되더라도…” 김종필 전 총리 주요 발언
DJP연합 정권교체 기여했으나 지역주의 조장은 한계
엄지 척! 그대가 우리동네 어벤져스
“4년마다 열리는 월드컵이 팬들에게 기쁨 아닌 스트레스를 준다면…”
경북 포항 규모 1.6 여진… 깊이 얕아 진동 느껴
‘개방 없는 개혁’의 한계... 북한, ‘중국식 농업 혁신’ 추진하나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