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정치섭 기자

등록 : 2017.05.15 13:24

“이웃 해치겠다” 경찰에 직접 신고한 60대 영장

등록 : 2017.05.15 13:24

게티이미지뱅크

부산 사하경찰서는 흉기를 휘둘러 이웃을 위협한 혐의(살인미수)로 A(60)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14일 정오쯤 부산 사하구 자택 인근 이웃인 B(50)씨에게 흉기를 들고 가 2차례 휘두른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앞서 11시 30분쯤 경찰에 전화를 걸어 “이웃을 죽이러 갈 거다”고 신고했다가 출동한 경찰에 붙잡혔다.

조사결과 A씨는 이웃으로 지내는 B씨가 자신에 대해 안 좋은 소문을 내고 다닌다고 오해, 오랜 기간 감정이 쌓인 것으로 드러났다.

정치섭 기자 sun@hankookilbo.com








대한민국종합 7위 5 6 4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이승훈, 매스스타트 올림픽 초대 챔피언
김보름, 팀추월 논란 딛고 매스스타트 은메달
김영철 방남 저지 위해 통일대교 막아선 한국당
'미투' 의혹 조재현 “죄스러운 행동…피해자들께 속죄하겠다”
[다만세] ‘중동의 해방구’ 바레인, 돼지고기 팔고 클럽 북적
[목욕재개] ‘부산 센텀시티 공사 중 온천수가 콸콸’ 확인해 보니…
[인물 360˚] 폭로의 시대 “다같이 싸우면 아무도 다치지 않는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