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채지선 기자

등록 : 2016.12.13 16:15
수정 : 2016.12.13 17:09

임신테스트기 편의점 구매 용이해진다

등록 : 2016.12.13 16:15
수정 : 2016.12.13 17:09

게티이미지뱅크

앞으로는 모든 편의점에서 임신테스트기를 보다 쉽게 살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13일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임신테스트기의 소비자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의료기기 판매업 신고 면제 대상에 임신테스트기를 추가하는 내용의 의료기기 허가ㆍ신고ㆍ심사 등에 관한 규정 개정안이 7일부터 시행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편의점은 의료기기 판매업 신고를 하지 않고도 임신테스트기를 팔 수 있게 됐다. 지금까지 편의점이 임신테스트기를 팔려면 의료기기 판매업 신고를 해야 해 일부 편의점에서만 임신테스트기를 판매해왔다.

채지선 기자 letmeknow@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윤석열 “우병우 추가 수사… 다스 실소유자 확인 중”
[영상] 박주민 의원 “감방 더러운 건 박근혜 본인이 해결해야 할 문제”
갑질은 낙선, 불륜은 당선… 희비 엇갈린 일본 총선
‘미투 캠페인’ 통해 드러나는 전세계 여성들의 성폭력 피해
입마개 해야 하는 맹견에 프렌치 불도그는 포함 안 시키기로
‘보도방’ 운영자 알고 보니 현직 공무원ㆍ조폭
KIA ‘20승 듀오’ vs 두산 ‘판타스틱4…KS 마운드 대전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