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8.01.31 09:15

KEB하나은행 K리그 2018, 새로운 패치 디자인 공개

등록 : 2018.01.31 09:15

K리그 2018 새로운 패치 디자인/사진=K리그 제공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 이하 ‘연맹’)은 올 시즌 K리그1(클래식), K리그2(챌린지)에서 사용될 새로운 리그 패치 디자인을 공개했다.

연맹은 지난 22일, 1부와 2부 리그의 직관성 제고를 위한 리그 명칭변경을 발표하고, 이에 발맞춰 새로운 리그 패치 디자인을 기획, 제작했다. 기존 1부, 2부 소속팀 모두 공통으로 사용했던 리그 패치를 올 시즌 ‘K LEAGUE 1’과 ‘K LEAGUE 2’로 각각 제작했으며, 전년도 우승팀의 특권인 ‘챔피언 패치’는 황금색의 특별패치로 제작했다.

K리그 패치란 프로축구연맹 주관 대회에 참가한 모든 팀이 동일한 자격을 갖췄음을 상징하는 리그 고유의 상징물로서, 선수 유니폼 왼쪽 소매 상단에 부착된다. 아울러, 2018시즌부터 리그 타이틀 스폰서사인 ‘KEB하나은행’의 CI를 리그패치 디자인에 포함시켜, 리그와 타이틀스폰서의 파트너십을 더욱 공고히 하였다.

해외 주요리그에서도 해당 리그 소속 선수와 팬의 자부심을 나타내는 상징물로 리그 패치가 사용되고 있다. 한편, 개별 패치 구매는 오는 3월경부터 리그 패치 공식 제작 업체를 통해 가능하며, 자세한 정보는 K리그 홈페이지(kleague.com)를 참조하면 된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KBO의 변화, '언론인 출신' 장윤호 사무총장 선임

[트렌드] 방탄소년단-트와이스-워너원, 2018 전망도

[G-9] ‘이래도 안 올래?’ 평창 가면 쏟아지는 혜택 폭탄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미래세대 디스토피아’ 걱정에… 2030 “연금 보험료 인상 감내”
드루킹 특검, 결국 빈손되나
문 대통령 국정지지율 56.3%… 2주 연속 하락
中 자국 기업에만 배터리 보조금… 한국 기업 발 묶고 맹추격
편의점주들 “매출액서 담뱃세 빼야”... 카드업계 “원칙 어긋나”
대체복무자, DMZ지뢰제거 업무 투입? ‘보복성 조치’ 논란
한번 욱하면 애가 되는 남편... 아이에게 상처줄까 두려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