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무 기자

등록 : 2017.05.16 17:15
수정 : 2017.05.17 05:05

빌 게이츠 "내가 대학생이라면 AI·에너지·생명공학 공부"

등록 : 2017.05.16 17:15
수정 : 2017.05.17 05:05

“내가 대학생으로 돌아간다면 인공지능(AI)과 에너지, 생명공학을 공부하고 싶다.”

마이크로소프트(MS) 공동 창업자인 빌 게이츠(61)가 본인 트위터를 통해 20대 젊은이들에게 향후 유망 분야를 제시하고 적극적인 검토를 당부했다. 미국 CNBC 방송에 따르면 게이츠는 15일(현지시간) 트위터에 가장 활발하게 고용 수요가 있을 것으로 보이는 분야를 적으며 이 같이 밝혔다.

그는 이들 분야에 해박한 지식을 가진 노동자는 모든 조직에서 변화를 이끌 역군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게이츠는 또 트위터에 젊은이들이 인생을 가꾸는데 필요한 것과 관련한 조언도 제시했다.

그는 우선 “여러분에게 도전하고 가르치며 최고가 될 수 있도록 해주는 사람을 주변에 두라”며 현명한 대인 관계의 중요성을 설명했다. 그는 투자의 귀재 워런 버핏과 20여 년간 쌓은 교분이 지금의 자신을 만드는데 큰 도움이 됐다고 믿고 있다.

게이츠는 또 대학생활 당시 세계의 불평등에 무지했던 게 가장 후회된다며 이에 대한 젊은이들의 관심을 촉구하고, “대단히 살기 좋은 현 시기를 최대한 즐기라”면서 젊은이들 특유의 활력을 유지해달라고 주문했다.

이태무 기자 abcdefg@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속보] 박근혜 재판 출석… 53일 만에 모습 드러내
英 맨체스터 경기장 내 폭발…“20명 사망ㆍ수백명 부상”
일가족 자살로 꾸미려 했지만…음료수병 수면제 성분 딱 걸려
[단독] 정부, 찬반논란 정책 결정에 국민 공론조사 검토
검찰 조직 추스르기… 후배 지검장에 깍듯이
냉장고로 들어간 ‘빅스비’… “오늘 뭐 먹지” 고민 덜어 준다
테러 경계령에 우는 칸... 한국영화는 순풍

오늘의 사진

전국지자체평가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