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서재훈
기자

등록 : 2017.06.26 14:46

'국경을 넘어, 경계를 넘어'

등록 : 2017.06.26 14:46

26일 오전 서울역사박물관에서 열린 1960~1970년대 파독(派獨) 간호사들의 삶을 조명한 전시회 '국경을 넘어, 경계를 넘어' 개막식에서 관람객들이 전시를 살펴보며 눈물을 닦고 있다. 전시는 9월3일까지. 서재훈기자

26일 오전 서울역사박물관에서 열린 1960~1970년대 파독(派獨) 간호사들의 삶을 조명한 전시회 '국경을 넘어, 경계를 넘어' 개막식에서 관람객들이 전시를 살펴보고 있다. 전시는 9월3일까지. 서재훈기자

26일 오전 서울역사박물관에서 열린 1960~1970년대 파독(派獨) 간호사들의 삶을 조명한 전시회 '국경을 넘어, 경계를 넘어' 개막식에서 관람객들이 전시를 살펴보고 있다. 전시는 9월3일까지. 서재훈기자 spring@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일문일답] “수능 만점자 15명… 재학생ㆍ재수생 각 7명, 검정고시 1명”
태영호 '김정은 체제가 두려워하는 것은 북한 주민들의 의식변화'
남태평양 '트럭섬'으로 끌려간 조선인 위안부 26명 첫 확인
MBC 이용마 기자 등 6명 해고 5년 만에 출근
릴리안 법정공방…소비자 '정신적 충격' vs 업체 '유해성 문제없다'
“급식에 바닷가재가?” 울산 세인고 급식 '눈길'
월드시리즈 우승 3번…오타니의 야구 인생 계획표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