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구단비 인턴 기자

등록 : 2017.06.19 20:00
수정 : 2017.06.19 20:00

블론디 6월 20일자

등록 : 2017.06.19 20:00
수정 : 2017.06.19 20:00

오늘 아침 사장님께서 발표하시던 도중에 나를 완전 박살 내셨어요.

사장님의 주장은 내가 딴 일에 정신이 팔려서 사장님의 말씀에 집중 안 했다는 거죠.

쳇… 내가 낱말맞추기 퍼즐이랑 필기 조금 하는 것도 동시에 못 할까!

Could it be that Dagwood was actually doing a crossword puzzle and taking notes from his boss’s presentation at the same time? No wonder Mr.Dithers blew off at him!

정말 대그우드가 낱말맞추기 퍼즐이랑 사장님 발표내용 필기를 동시에 한 걸까요? 디더스 사장이 화내실만 하시네요!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한명숙 전 총리, “2년 동안 정말 가혹했던 고통”
닭에서도 ‘맹독성 살충제(DDT)’ 허용기준치 초과 검출
검찰, 국정원 댓글 부대 활동 민간인 ‘대규모 압수수색’
北 김정은 “탄두 꽝꽝 생산”…ICBM 대기권 재진입 과시
외출 나간 의경대원, 아파트서 떨어져 사망
[집공사] 집짓기 재수 끝 '햇볕 가득한 집' 소원 풀었죠
[딥 포커스] 7년 찬바람 버티며... ‘좋니’로 부활한 윤종신

오늘의 사진

전국지자체평가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