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10.12 16:31

판문점의 북한 경비병들...

등록 : 2017.10.12 16:31

12일 판문점에서 북한 경비병이 남쪽을 바라보고 있다. 판문점=연합뉴스

한-호주 외교·국방장관(2+2) 회의 참석을 위해 방한한 호주의 줄리 비숍 외무부 장관(오른쪽)과 마리스 페인 국방부 장관이 12일 경기도 파주 판문점에서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판문점=연합뉴스

12일 경기도 파주 판문점에서 북한 경비병들이 남측을 바라보며 판문각 투어 관광객들을 건물 안으로 이동시키고 있다. 판문점=연합뉴스

12일 경기도 파주 판문점에서 북한 경비병과 관광 가이드가 판문각 투어 관광객들을 건물 안으로 이동시키며 대화하고 있다. 판문점=연합뉴스

12일 판문점에서 북한 경비병이 남측을 바라보고 있다. 판문점=연합뉴스

12일 경기도 파주 판문점에서 북한 경비병이 이동하고 있다. 판문점=연합뉴스

12일 경기도 파주 판문점에서 북한 경비병이 줄지어 이동하고 있다. 판문점=연합뉴스

12일 경기도 파주 판문점에서 북한 경비병이 남쪽을 바라보고 있다. 판문점=연합뉴스

12일 판문점에서 북한 경비병이 남쪽을 바라보고 있다. 판문점=연합뉴스

12일 경기도 파주 판문점에서 남북한 경비병이 서로를 바라보고 있다. 판문점=연합뉴스

정리=박주영 bluesky@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외나무다리서 다시 만난 MBㆍ친노의 ‘역린 정치’
옴짝달싹 못하게 만드는 ‘측근들의 배신’
올림픽 앞두고 폭행 당한 심석희, 여자 쇼트트랙 메달 전선 흔들
박범계 “4대강 관련 문서 파기 중”… 수자원공사 “확인 중”
미국의 유일 대북 군사옵션은 “전면침공”
재건축 연한 확대 두고 부동산 시장 술렁…단기척 위축 불가피
‘23+α’안 실패 땐... 女아이스하키 단일팀 무산될 수도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