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양진하 기자

등록 : 2017.10.11 15:52
수정 : 2017.10.11 18:44

코리안심포니, 美 브루크너협회 ‘올해의 음반’에

임헌정과 브루크너 3년 프로젝트 결실

등록 : 2017.10.11 15:52
수정 : 2017.10.11 18:44

지휘자 임헌정과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는 2014~2016년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에서 '브루크너 교향곡 전곡 사이클'의 공연실황 음반을 녹음했다. 예술의전당 제공

지휘자 임헌정과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가 선보인 브루크너 교향곡 전곡 연주 실황 음반이 미국 브루크너 협회의 '2017 올해의 음반'에 선정됐다. 음반 ‘브루크너: 9개의 교향곡’은 예술의전당이 직접 기획해 2014~2016년 3년 동안 9회에 걸쳐 공연된 안톤 브루크너(1824~1896)의 교향곡 전곡이다.

25년간 부천필하모닉오케스트라를 조연해 말러 교향곡 전곡을 선보이면서 파란을 불러일으켰던 임헌정이 새롭게 선보인 프로젝트다. 이 음반은 10장의 CD에 담겨 한국유니버설뮤직을 통해 올해 발매됐다.

미국 브루크너협회는 브루크너의 음악과 삶을 대중들에게 알리기 위해 1931년 설립된 단체다. 브루크너 교향곡 해설서와 1888년 판본을 편집한 미국의 저명한 음악학자 벤자민 코르스테브가 회장을, 음악학자 윌리엄 캐러건이 부회장을 맡고 있다.

양진하 기자 realha@hankookilbo.com

임헌정과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가 선보인 음반 ‘브루크너: 9개의 교향곡’. 예술의전당 제공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