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양승준 기자

등록 : 2018.02.05 17:05
수정 : 2018.02.05 17:37

방탄소년단 RM 비중격만곡증 수술

소속사 “수술 마치고 퇴원해 회복 중”

등록 : 2018.02.05 17:05
수정 : 2018.02.05 17:37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 리더인 RM. 한국일보 자료사진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 멤버인 RM(24ㆍ본명 김남준)이 최근 비중격만곡증 수술을 받았다. 비중격만곡증은 코를 좌우로 가르는 연골인 비중격이 한쪽으로 휘어졌거나 돌출돼 호흡 곤란 등을 일으키는 병이다.

방탄소년단의 소속사인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RM이 평소 코로 숨을 쉬는 데 불편함을 겪는 등 일상생활에 어려움을 겪었다”며 “수술을 무사히 마쳤고 최근 퇴원해 휴식을 취하며 회복 중”이라고 5일 밝혔다.

양승준 기자 comeon@hankookilbo.com




대한민국종합 10위 4 5 4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인물 360˚] 폭로의 시대 “다같이 싸우면 아무도 다치지 않는다”
이상호 “승부처 4강…후회 없이 타자고 했다”
[다만세] ‘중동의 해방구’ 바레인, 돼지고기 팔고 클럽 북적
트럼프 “제재 효과 없으면 제2단계 가야할 것”
이상호의 스키 사상 첫 메달을 만든 ‘특급 서비스’
중국인들, 춘제 연휴에만 158조원 소비… 어떻게 썼나
안경 벗고 눈물 쏟은 ‘안경선배’ “한국 컬링 새 역사 쓰고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