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택회 기자

등록 : 2017.03.14 16:11
수정 : 2017.03.14 16:11

대전시-인근 8개 기초지자체 상생발전 모색

등록 : 2017.03.14 16:11
수정 : 2017.03.14 16:11

권선택(가운데)대전시장과 5개 구청장, 인근 충남북 8개 기초자치단체장들이 14일 대전시청에서 상생협력과 공동발전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대전시 제공

대전시와 충청권 인근 8개 시ㆍ군으로 구성된 G9도시 단체장들이 14일 대전시청에서 상생협력 및 공동 발전 방안을 논의하고 공동 사업추진을 선언했다.

권선택 시장과 5개구청장, 충남 계룡시장 등 8개 시ㆍ군 단체장들은 이 자리에서 지역 공동발전을 위한 21개 추진과제를 선정하고 공동 협약식도 가졌다.

권 시장은 “행정구역이라는 경계를 넘어 생활의 접점에서 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의지를 다지자는 의미에서 이번 행사를 추진했다”며 “앞으로 G9 협의체 가동을 더욱 활성화해 지역에서 만족할 만한 성과를 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공동 합의문 내용에 따라 행정구역을 초월해 적극 협력하는 파트너십을 형성함으로써 지역의 동반성장 모델을 구축하겠다”고 덧붙였다.

단체장들은 각 자치단체가 제안한 21개 사업을 선정하고 자치단체 간 정책 공조를 바탕으로 지역의 경쟁력 제고와 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협력 효과가 큰 분야부터 추진하기로 했다. 21개 사업은 대전역~오송역간선급행버스(BRT) 증차, 힐링송 의료관광 연계 프로젝트 등 단기사업 16개와 지역주민의 숙원사업, G9 자치단체의 장기적인 발전을 위해 필요한 장기사업 5개로 구성됐다.

주로 비사업 예산인 단기사업 16건은 올해부터 바로 추진하기로 했다.

단체장들은 이와 함께 G9 자치단체 간 활발한 우호 강화를 위한 문화예술 분야 등의 교류 확대를 모색하고 합의사항 이외에도 지역 상호발전과 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적극 노력하기로 합의했다.

허택회 기자 thheo@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전국지자체평가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