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양원모 기자

등록 : 2017.11.30 14:31
수정 : 2017.11.30 14:32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예고편에 앤트맨, 호크아이 빠진 이유?

등록 : 2017.11.30 14:31
수정 : 2017.11.30 14:32

영화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2018)’ 티저 포스터. 마블 엔터테인먼트

영화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의 공식 예고편 속에 등장인물로 알려진 ‘호크아이’와 ‘앤트맨’이 사라지면서 팬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미국의 영화 제작사인 마블 엔터테인먼트는 29일(현지시간) 공식 유튜브 계정에 ‘어벤져스’ 시리즈의 3번째 작품 ‘인피니티 워’ 공식 예고편을 처음 공개했다.

이 예고편은 공개된 지 하루 만에 조회 수 2,700만회를 넘어섰다.

호크아이는 전작인 ‘어벤져스’ 1, 2편에서 주연진의 한 축을 맡았고 앤트맨은 지난 2015년 마블 엔터테인먼트에서 제작한 영화에서 주연으로 발탁되면서 이번에 개봉될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에도 합류가 유력하게 점쳐졌다.

앤트맨. 영화 ‘앤트맨(2015)’ 스틸컷

호크아이. 영화 ‘어벤져스(2012)’ 스틸컷

이에 대해 미국 현지 매체인 엘리트데일리는 같은 날 “매끄러운 예고편 진행을 위한 선택일 가능성이 있다”고 분석했다. 20여명의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주요 출연진을 모두 소개할 경우, 자칫 혼란스러운 예고편이 될 수도 있다는 우려에서다.

하지만 호크아이나 앤트맨이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에 실제 등장할 가능성은 높다는 게 현지 분위기다. 실제 미국 최대 온라인 영화 사이트 IMDB에 올라와 있는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출연진 목록에는 호크아이 역할을 연기하는 할리우드 배우 제레미 레너와 앤트맨 역할을 맡은 폴 러드의 이름이 소개돼 있다. 또 레너와 러드는 최근 한 미국 유명 잡지와 호크아이, 앤트맨 캐릭터로 분장한 채 화보 촬영을 진행하기도 했다.

어벤져스 시리즈의 3번째 작품인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는 우주를 파멸시킬 수 있는 형광색 돌 ‘인피니티 스톤’을 차지하려는 악당(타노스)에 영웅들이 맞서는 과정을 그린 영화다. 내년 4월 국내 개봉할 예정이다. 양원모 기자 ingodzone@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옴짝달싹 못하게 만드는 ‘측근들의 배신’
외나무다리서 다시 만난 MBㆍ친노의 ‘역린 정치’
올림픽 앞두고 폭행 당한 심석희, 여자 쇼트트랙 메달 전선 흔들
박범계 “4대강 관련 문서 파기 중”… 수자원공사 “확인 중”
미국의 유일 대북 군사옵션은 “전면침공”
재건축 연한 확대 두고 부동산 시장 술렁…단기척 위축 불가피
‘23+α’안 실패 땐... 女아이스하키 단일팀 무산될 수도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