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정장희
인턴PD

원하나
PD

강희경 기자

이현지
인턴 PD

위준영
인턴 PD

최윤수
인턴PD

등록 : 2017.03.17 18:30

[영상]술자리 ‘브금’ 어디까지 해봤니?

등록 : 2017.03.17 18:30

대학가에서 술을 마실 때면 어김없이 배경음악이 등장한다. 일종의 건배사 또는 권주가로, 술 마시기 게임에 걸린 사람이 흥겹게 술을 마시도록 유도하고, 나머지 사람들에게도 분위기를 띄울 수 있는 방법이다.

요즘 대학가에서 유행하는 술자리 배경음악을 모아봤다.



정장희 인턴PD

위준영 인턴PD

이현지 인턴PD

최윤수 인턴PD

원하나 PD dahliahy@hankookilbo.com

강희경 기자 kstar@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풍계리 취재진 후일담… 북한 “지방선거ㆍ미투ㆍ드루킹 관심 많아”
경제 지원 필요 없으니 제재나 풀라는 북한
소방수 투입된 성김… 북핵 협상 꿰찬 최고 적임자
개정 최저임금법 본회의 통과… 노사정 대화 중단되나
빅터 차 '北에게 미국과의 평화협정은 돈을 의미'
'블랙리스트, 재판영향 없다?' 현직판사까지 비판
호주판 ‘사드 보복’… 중국 항구서 발 묶인 호주 와인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