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서재훈
기자

등록 : 2018.06.09 22:11

[포토]싱가포르에 나타난 ‘가짜’ 김정은-트럼프

등록 : 2018.06.09 22:11

북미정상회담을 사흘 앞둔 9일 오후 싱가포르 한 쇼핑몰에서 '가짜 김정은'과 '가짜 트럼프'가 시민들과 인사하고 있다. 싱가포르=연합뉴스

9일 북미정상회담으로 전세계 이목이 집중된 싱가포르에 ‘가짜 김정은’과 ‘가짜 트럼프’가 나타나 시민들과 인사를 나눴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대역배우인 홍콩 출신 하워드 X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코스프레로 유명한 호주 출신 데니스 앨런이 손을 흔들고 있다.이들은 지난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에도 김 위원장과 트럼프 대통령으로 분장하고 나타나 화제가 됐다.

한편, 이날 북한 측 선발대가 탑승한 것으로 알려진 중국 국제항공(에어차이나) 항공기가 평양에서 출발해 회담 장소인 싱가포르 창이국제 공항에 도착한 것으로 확인됐다. 서재훈 기자 spring@hankookilbo.com

북미정상회담을 사흘 앞둔 9일 오후 싱가포르 한 쇼핑몰에서 '가짜 김정은'과 '가짜 트럼프'가 시민들과 인사하고 있다. 싱가포르=연합뉴스

북미정상회담을 사흘 앞둔 9일 오후 싱가포르 한 쇼핑몰에서 '가짜 트럼프'와 '가짜 김정은'이 악수하고 있다. 싱가포르=연합뉴스

북미정상회담을 사흘 앞둔 9일 오후 싱가포르 한 쇼핑몰에서 '가짜 트럼프'와 '가짜 김정은'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싱가포르=EPA 연합뉴스

북미정상회담을 사흘 앞둔 9일 오후 싱가포르 한 쇼핑몰에서 '가짜 트럼프'와 '가짜 김정은'이 악수하고 있다. 싱가포르=EPA 연합뉴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이산가족 한 풀어드리겠다” 남북 적십자회담 개최
귀신 잡는 해병? 포항 먹여 살리는 해병대!
“그래도 글쓰기책은 강원국이 유시민보다 낫다는 소리 들을 겁니다”
노인들 “청년 취업ㆍ주거난? 우린 더 힘들었는데…”
'난 상관 안 해' 멜라니아, 아동시설 가면서 왜 이런 자켓을…
월드컵 최다 슈팅 무득점 기록에, 은퇴설까지…메시의 굴욕
“중성자탄 투하 수준의 인적쇄신 각오해야”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