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2.21 21:29

‘단타스-박지수 44점 합작’ KB스타즈, 선두 추격

등록 : 2018.02.21 21:29

KB스타즈 단타스(가운데), 박지수(오른쪽)/사진=WKBL 제공.

[한국스포츠경제 김정희] 청주 KB스타즈가 인천 신한은행을 꺾고 선두를 추격했다.

KB스타즈는 21일 인천 도원체육관에서 열린 신한은행 2017-2018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원정 경기에서 다미리스 단타스와 박지수가 44점을 합작하며 신한은행을 85-73으로 꺾었다.

정규리그 2위에 올라 있는 KB스타즈는 이로써 24승(7패)째를 수확해 선두 아산 우리은행과 승차를 2경기로 줄였다.KB스타즈는 남은 4경기에서 막판 역전 우승을 노린다. 3위로 플레이오프 진출이 확정된 신한은행은 16승 16패를 기록했다.

이날의 승리는 단타스와 박지수의 활약이 주효했다 KB스타즈는 3쿼터까지 64-57로 앞섰다. 그러나 종료 7분을 남기고 신한은행이 박혜미의 3점 슛을 앞세워 68-64로 추격했다.

그러나 단타스의 3점 슛에 이어 박지수가 2점 슛을 연거푸 몰아넣으며 종료 2분 30여 초를 남기고 81-69로 격차를 벌리고 승기를 잡았다.

이날 단타스는 25점 11리바운드, 박지수는 19점 7리바운드를 기록했다.

김정희 기자 chu4@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안경선배' 김은정ㆍ'영미야' 김영미 화제...한국 여자 컬링 돌풍의 원동력은?

[E-핫스팟] '작은신의 아이들' PD '조민기 성추행 후폭풍 NO'

[현장에서] 최민정ㆍ심석희ㆍ김아랑...팀 '초월'한 쇼트트랙 '팀'의 금빛 계주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군, 서북도서 실사격 훈련도 시행방안 재검토
서지현 검사 좌천성 인사 때 검찰국은 내지도 않은 사표 처리 준비
한국당 초ㆍ재선, 중진들 반기 속 비대위에 힘 싣기로
‘아빠 친구’ 차량서 강진 여고생 DNA 검출
‘뒤끝’ 트럼프, 대변인 쫓아낸 식당에 “청소나 해”
이 총리 “北 장사정포 후방 이전 논의” 발언으로 논란 촉발
미국은 채근하고, 북한은 뜸 들이고… 비핵화 협상 ‘더딘 걸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