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성환희 기자

등록 : 2017.03.21 09:03
수정 : 2017.03.21 09:03

페더러, 테니스 세계랭킹 6위…여자는 케르버가 1위

등록 : 2017.03.21 09:03
수정 : 2017.03.21 09:03

BNB 파리바오픈에서 우승한 로저 페더러. 인디언 웰스=EPA 연합뉴스

‘테니스 황제' 로저 페더러(36ㆍ스위스)가 남자프로테니스(ATP) 세계 랭킹 6위에 올랐다. 20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인디언 웰스에서 끝난 ATP 투어 BNP 파리바오픈에서 우승한 페더러는 이 대회 이전 순위 10위에서 6위로 네 계단 상승했다.

올해 출전한 3개 대회에서 두 차례나 우승한 페더러는 지난해 9월 초 세계 랭킹 4위에서 7위로 밀려난 이후 17위까지 순위가 떨어졌다가 6개월 만에 다시 6위로 세계 랭킹을 회복했다.

앤디 머리(영국), 노박 조코비치(세르비아), 스탄 바브링카(스위스)의 1위부터 3위까지는 변화가 없었다. 니시코리 게이(일본)가 5위에서 4위로 한 계단 올라섰다. 한국 선수로는 정현(삼성증권 후원)이 92위, 이덕희(현대자동차 후원)는 137위를 기록했다.

여자프로테니스(WTA) 순위에서는 안젤리크 케르버(독일)가 1위 자리를 탈환했다. 지난해 9월 US오픈 우승으로 처음 세계 1위에 오른 케르버는 올해 1월 호주오픈이 끝난 뒤 1위 자리를 세리나 윌리엄스(미국)에게 내줬다가 약 2개월 만에 다시 1위 자리를 되찾았다. 윌리엄스가 2위, 카롤리나 플리스코바(체코)가 3위다. 아시아 선수로는 장솨이(중국)가 33위로 최고 순위를 기록했고 우리나라 선수로는 장수정(사랑모아병원)이 146위에 올랐다. 성환희기자 hhsung@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빅데이터로 세상읽기] 金ㆍ土 언급많은 혼밥… 완전한 쉼이거나 나홀로족이거나
‘엔진오일 교환에 150만원?’ 여성 운전자를 노리는 정비소 바가지 사례
아이들 덮친 테러 차량 막아서고 떠난 父…추모 물결
힐러리가 종교에 심취한 이유는?
[카타르시스, 배철현의 비극 읽기] 정의의 이름으로 어머니와 그 情夫를 죽이다
[애니팩트] 한국인이 가장 많이 키우는 반려견은 몰티즈다
[영상] ‘전세계 세차인?을 공포에’ 세차장 황당 사고 TOP 10

오늘의 사진

전국지자체평가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