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03.16 16:24

[새 책] 산책자 外

등록 : 2017.03.16 16:24

문학

▦산책자

로베르트 발저 글ㆍ배수아 옮김. 작가의 길 위의 작은 것들에 대한 관찰과 사색이 배수아의 유려한 번역과 만났다.

대표작 42편을 통해 ‘동시대 가장 의미 있는 스위스 작가’였던 작가의 발자취를 돌아본다. 한겨레출판ㆍ400쪽ㆍ1만5,000원

▦자신의 이름을 지킨 개 이야기

루이스 세풀베다 글ㆍ시모나 물라차니 그림ㆍ엄지영 옮김. 간결한 줄거리의 동화이지만 그 속에 담긴 메시지는 매우 깊다. 외지인에게 쫓겨나 이름까지 잃어버린 ‘개’를 통해 우정ㆍ연대ㆍ사랑의 의미를 전한다. 열린책들ㆍ112쪽ㆍ1만800원

▦엄마의 골목

김탁환 지음. ‘우리들은 엄마를 왜 자꾸 뒤로 밀어놨던 걸까요’ 이제 막 오십이 된 작가가 칠십이 훌쩍 넘은 엄마의 터전을 거닐며 그간 보지 못했던 엄마의 모습과 또 다른 나를 찾는다. 난다ㆍ212쪽ㆍ1만3,000원

▦생각이 실종된 어느 날

베르톨트 브레히트 글ㆍ김희상 옮김. 부조리의 목격에 그치지 않고 현실을 변화하고자 하는 갈망을 가지게 한다. 30년에 걸쳐 만들어진 산문들은 1쪽을 넘지 않지만 다 읽고 나면 한 편으로 이어진 아름다운 글이 된다. 이후ㆍ140쪽ㆍ1만2,000원

교양ㆍ실용

▦창의성을 타고나다

스콧 배리 카우프만 외 지음ㆍ정미현 옮김. 우리의 내면 세계에 깃든 역설을 기꺼이 받아들일 수 있다면 누구든 고도의 창의성을 발휘할 수 있다. 내로라하는 창의성의 대가들을 열 가지 특징을 통해 분석한다. 클레마지크ㆍ312쪽ㆍ1만5,000원

▦인간을 읽어내는 과학

김대식 지음. 우리의 뇌는 문명을 창조할 수 있었으며 더 나은 사회로 가기 위한 고민의 출발점이다. 지금 한국 사회는 다시 그 고민에 답을 구해야 하며 또 다시 답은 1.4㎏의 작은 뇌에 있을 것이다. 21세기북스ㆍ348쪽ㆍ1만8,000원

▦한국 고대사 산책

한국역사연구회 지음. 역사는 허무맹랑하고 허황된 이야기다 아니다. 특히 신화와 설화로 대표되는 옛날이야기가 그렇다. 18인의 필자는 38개의 주제를 통해 논리ㆍ비판적 입장으로 역사적 사실과 실체를 파헤친다. 역사비평사ㆍ464쪽ㆍ2만2,000원

▦드러내지 않기

피에르 자위 글ㆍ이세진 옮김. 눈에 보이는 것만이 존재하는 현대 사회엔 그늘이 없다. 감시가 일반화된 현재의 사회는 판옵티콘. ‘드러내지 않기’는 현대 사회에 대한 유쾌하고 필수적인 형식의 저항이다. 위고ㆍ180쪽ㆍ1만2,000원

▦또 하나의 가족

조용래 지음. 최태민의 의붓아들이자 최순실의 의붓오빠인 조순제의 아들이 썼다. 작가는 자신의 아버지와 박근혜 전 대통령의 집사 역할을 했던 어머니의 증언을 바탕으로 68년의 이야기를 말한다. 모던아카이브ㆍ192쪽ㆍ1만3,500원

아동ㆍ청소년

▦쓰르라미 별이 뜨는 밤

김수빈 지음. 삶은 마치 거미줄과 같아 누군가는 거미줄을 뽑아 살아갈 환경을 만들기도 하지만 누군가는 남의 거미줄에 걸려 버둥거리며 지내기도 한다. 여름이 배경인 작품은 10대의 마음을 섬세하게 표현한다. 바람의 아이들ㆍ256쪽ㆍ9,500원

▦스마트폰 감시자

신채연 글ㆍ김수연 그림. 거짓말을 원천 봉쇄하는 앱이 스마트폰에 설치됐다. 주인공 동훈이는 스마트폰 감시자를 없애기 위해 고군분투하면서도 올바른 스마트폰 사용에 대한 고민을 시작한다. 파란정원ㆍ136쪽ㆍ1만원

▦내 다리가 부러진 날

이승민 글ㆍ박정섭 그림. 횡단보도를 건너다 차에 치여 깁스를 하게 된 숭민. 엎친 데 덮친 격으로 인기남에서 하루 아침에 왕따로 전락하게 된다. 과연 숭민은 이 불행을 행운으로 바꿀 수 있을까? 풀빛ㆍ120쪽ㆍ1만1,800원

▦아홉 살 마음 사전

박성우 글ㆍ김효은 그림. 마음을 표현하는 80개의 단어가 담겼다. 사실적인 그림과 함께 다양한 감정 표현 방법을 익히는 것 뿐 만 아니라 더 다양한 감정을 느끼고 이해할 수 있도록 돕는다. 창비ㆍ168쪽ㆍ1만1,000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취업도 직업훈련도 높은 문턱… “약이나 팔자” 다시 범죄 굴레
평창에 ‘현송월 효과’… 과잉 의전은 오점
朴청와대 뜻대로... 원세훈 재판 전원합의체에
“빅토르 안, 도핑 문제로 평창올림픽 불발”
30년 갈등 터진 창동역... 노점상 “생존권을' 주민들 “보행권을”
‘B급 며느리’ 가부장제에 하이킥을 날리다
비좁은 서민의 거리 피맛길... 소방차 못 들어가 화재 키웠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