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뉴시스
제공

등록 : 2017.10.08 15:28
수정 : 2017.10.08 15:29

안철수 "文대통령···한미FTA 정확한 해명 요구한다"

등록 : 2017.10.08 15:28
수정 : 2017.10.08 15:29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8일 오후 서울 서초구 반포동 센트럴시티터미널에서 고속버스 운전기사와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8일 한미 양국이 자유무역협정(FTA)을 개정 협상하기로 합의한 것과 관련해 "정말 무능력한 것이었는지 (국민을) 속인 것인지 정확한 해명을 요구한다"고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재차 날을 세웠다. 안 대표는 이날 서울 서초구 고속터미널 호남선에서 시민들에게 귀경길 인사를 한 뒤 기자들과 만나 "'재협상 하지 않을 것이다'라고 이야기를 하다가 갑자기 이제 협상하게 됐다.

이 문제에 대해서 과연 몰랐는지 아니면 그 전에 이미 이면 합의가 있었는지 이런 부분들에 대해 국민들께 설명 필요하다"며 이같이 지적했다.

안 대표는 이어 "정부의 외교력 그리고 무능, 지적하지 않을 수 없다"며 "이런 부분들에 대해서 지금부터라도 제대로 대응에 나서야한다"고 강조했다.

안 대표는 그러면서 "지금 미국과는 무역뿐만 아니라 안보 문제와 관련해서도 여러가지 논의들이 진행되고 있다"며 "한 가지 문제만 집중하는 것보다 종합적으로 한미관계를 고려한 전략이 필요하다고 본다"고 밝혔다.

뉴시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완전범죄는 없다] 연탄가스에 혼자 살아남은 동생 “형이 그랬다” 지목했지만…
[단독] “우병우, 출판문학계 블랙리스트에도 관여했다”
[단독] “불법자금 혐의 이우현, 20여명에 10억대 받았다”
SNS 타고 사기 소동까지… 허상의 바람 거센 비트코인
엑소 멤버와 카톡하는 상상… AI가 이뤄드립니다
외국인 연출한 한국 전통예술, 세계무대로 향한다
정세랑 “문학 풍경의 일부가 되겠습니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