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8.04.24 22:20

'억소리' 나는 엑소, 하루 만에 수억 원어치 메달 완판

등록 : 2018.04.24 22:20

18일 오전 서울 강남구 코엑스 SM아티움에서 열림 '엑소 공식 기념 메달' 발매식에 참석한 엑소 멤버들이 메달을 유심히 살펴 보고 있다. [한국스포츠경제 정진영] 엑소는 역시 엑소였다.

한국 조폐공사가 23일 공식 발매한 엑소 공식 기념 메달이 약 하루 만에 세트와 단품 모두 매진됐다.

이번 기념 메달 제작에는 국내 최고의 화폐 디자이너들이 참여했다. 엑소 멤버들의 얼굴 특징을 유토-석고판-금형-압인 과정을 거쳐 제작한 것으로, 순은(99.9%)로 제작됐다. 단품은 모두 5,000개, 세트는 100개로 구성해 국내 한정수량으로 판매됐다.

직경 40mm의 스페셜 매달은 개방 16만5,000원, 패키지 148만5,000원으로 발매됐으며, 모두 팔려나갔다. 두 종류의 기념 메달 판매 금액은 합산 약 10억 원이다.

오는 30일 낮 12시에는 직경 28mm의 일반형 메달이 판매를 시작한다. 이 메달은 개당 8만2,500원이다.

사진=임민환 기자

정진영 기자 afreeca@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이적 후보→최고의 선발' 류현진의 달라진 위상

“물량 앞에 장사 없다”…역전세난 서울 강북까지 ‘침투’

[이슈+] '올해만 내한 3번째' 마블이 한국을 사랑하는 '진짜' 이유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가족이 아닌 것 같다” 사흘 상봉했지만 끝내 ‘반신반의’
지난해 출산율 2명 넘는 곳 ‘전남 해남군’이 유일
14년 전, 문재인 대통령도 금강산에 있었다
태풍 ‘솔릭’ 영항 제주 하늘ㆍ바닷길 끊긴다
‘북미 정상회담 이후 반미구호 사라졌냐’ 묻자… 북한 보장성원 ‘끄덕’
김부선, 눈물의 호소 “이재명과 연인관계 증거? 많이 있다”
“청년 돌아오는 농촌 만든다더니…수백㎞ 떨어진 창고로 발령”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