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8.02.08 09:02

풋볼에서 야구로…러셀 윌슨, MLB 양키스로 트레이드

등록 : 2018.02.08 09:02

러셀 윌슨/사진=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 김정희] 미국프로풋볼(NFL) 시애틀 시호크스 쿼터백 러셀 윌슨(30)이 미국프로야구(MLB) 뉴욕 양키스로 트레이드 됐다.

미국 ESPN은 8일(한국시간) "뉴욕 양키스가 텍사스 레인저스로부터 윌슨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윌슨이 트레이드로 옮긴 곳은 프로풋볼이 아닌 미국프로야구다. 미국 야구 팬들은 놀라고 있다.

윌슨은 곧 양키스 산하 마이너리그 더블A 팀 로스터에 이름을 올릴 예정이다. 미국 플로리다 주 탬파에서 열리는 양키스 스프링캠프에도 참가한다.

윌슨은 NFL에서 6시즌째 시애틀 주전 쿼터백으로 뛰는 스타 플레이어다. 하지만 야구 선수 이력도 있다. 대학 시절 미식축구와 야구에 모두 능했던 윌슨은 2010년 졸업과 함께 미국프로야구 콜로라도 로키스에 입단했다. 2년간 2루수로 싱글A에서 93경기에 나서서 타율 0.229, 5홈런, 26타점, 19도루에 그친 그는 2012년 미식축구로 전향했다.

윌슨은 이날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고마워요, 텍사스. 반갑습니다, 양키스"라며 자신의 '야구 트레이드 소식'을 전했다.

김정희 기자 chu4@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전훈 떠난' 양현종, 선수 지수 1위 탈환

'SBS 하차 통보 수용'…고현정, '리턴'서 물러난다

‘D-1’ 평창동계올림픽 성공 개최…은행들이 하나 되었습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단독] 활동 중단한 ‘화해치유재단’, 月평균 인건비만 1940만원
“피해자 최소한의 회피ㆍ저항 안 해… 자유의사 억압 증거 부족”
[팩트파인더] 국민연금기금 운용수익률 나빠 재정 고갈?
“미국, 4자 종전선언 연내 채택 가능성 열어두고 북한과 협의 중”
심장이 쫄깃 퀴즈의 맛! 금쪽같은 점심시간도 기꺼이 쪼갠다
운행정지 BMW 몰다가 불 나면 고발
“MB 국정원, 인터넷서 검색 수집한 정보로 DJ 뒷조사 공작”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