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7.05.20 09:38
수정 : 2017.05.20 09:38

맹타 휘두른 전인지, LPGA 킹스밀 챔피언십 공동 5위

등록 : 2017.05.20 09:38
수정 : 2017.05.20 09:38

▲ 전인지./사진=전인지 소속사 브라이트퓨처 제공.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전인지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킹스밀 챔피언십(총상금 130만 달러) 2라운드에서 공동 5위에 위치했다.

전인지는 20일(한국시간) 미국 버지니아 주 윌리엄스버그의 킹스밀 리조트 리버코스(파71·6,430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버디 8개와 보기 1개, 더블보기 1개를 엮어 5언더파 66타를 적어냈다.

중간합계 7언더파 135타의 성적을 낸 전인지는 비키 허스트(미국)와 함께 공동 5위로 2라운드를 마쳤다.

단독 선두 렉시 톰프슨(미국)과는 5타 차이다. 톰프슨은 중간합계 12언더파 130타로 연이틀 단독 선두를 질주했다.

세계랭킹 1위 리디아 고(뉴질랜드)는 4언더파 67타를 기록했다. 중간합계 8언더파 134타가 된 리디아 고는 캔디 쿵(대만)과 함께 공동 3위에 포진했다. 리디아 고와 세계랭킹 1위 경쟁을 하고 있는 유소연은 5언더파 137타로 공동 10위, 쭈타누깐은 3언더파 139타로 공동 25위에 자리했다.

박종민 기자 mini@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박영수를 검찰총장으로? 윤석열 중앙지검장 임명에 누리꾼 기대

이한열 열사 지켰던 우상호 의원과 배우 우현 '美 언론도 조명'

日 기무라 타쿠야, 세월이 야속? 누구보다 빛났던 '리즈시절'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이유미, 카카오톡 캡처는 아들ㆍ회사 폰 이용… 녹취록은 동생 동원해 조작”
EU, 반독점법 위반 구글에 사상 최대 3조 벌금 폭탄
조대엽 후보자, 국회에 자료 제출한 주민센터 찾아 항의
‘안경환보다 강성 학자’ 박상기, 검찰 개혁 떠맡다
“궁금하면 물어보세요, 취재해 알려 드립니다”
송영무, 음주운전 청와대에도 안 알렸다
환경단체 “경유세 인상 철회 재검토 하라”

오늘의 사진

전국지자체평가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