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경성 기자

등록 : 2018.07.07 00:19
수정 : 2018.07.07 00:20

JTBC 보도국장 평양 간다… 남북 언론 교류 목적

등록 : 2018.07.07 00:19
수정 : 2018.07.07 00:20

北민화협 초청… 통일부 승인

관계자 8명, 9~12일 방북

평양지국 개설 건도 논의

자사 뉴스 프로그램 '뉴스룸'을 진행 중인 손석희 JTBC 대표. JTBC 제공

국내 종합편성채널 방송사인 JTBC가 평양에 간다. 남북관계가 대화 국면에 들어선 뒤 첫 언론 분야 교류다.

6일 통일부는 관계기관과의 협의를 거쳐 JTBC의 방북 신청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통일부에 따르면 권석천 보도국장을 포함한 JTBC 관계자 8명은 9∼12일 평양을 방문, 북측 민족화해협의회 및 방송 관계자들을 만난다.방북 목적은 남북 언론 교류 관련 협의 및 JTBC 평양지국 개설 논의 등이라고 통일부는 설명했다.

JTBC는 최근 북측 민화협으로부터 초청장을 받아 통일부에 방북 신청을 했다.

북측의 일방적 통보로 한 차례 연기되는 진통 끝에 지난달 1일 성사된 남북 고위급회담 당시 북측 단장인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이 회담 연기와 관련한 남측 취재진의 질문에 불쾌감을 표시했다가 질문한 기자가 JTBC 소속이라는 사실을 알고는 “(JTBC 대표인) 손석희 선생이랑 잘하는 거 같은데 왜 그렇게 질문하오”라고 반문하기도 했다.

권경성 기자 ficciones@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송영길 “나진 제재 해제가 북한 비핵화 앞당겨… 트럼프ㆍ푸틴 설득”
이번엔 태아 훼손 자작극… 갈 데까지 간 워마드 인증
택시에 깔린 보행자 구하기 위해 승용차 들어올린 경찰ㆍ시민
해병대 수리온 계열 헬기 추락… 5명 숨져
100년 전 울릉 앞바다 침몰한 돈스코이호 발견 ‘논란’
“계파ㆍ진영 논리와 결연히 싸울 것”… 비대위 권한ㆍ기간 등 갈등 불씨 여전
버려진 소파가 뜬금 없이 ‘마을 명물’ 된 사연은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