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최두선 기자

등록 : 2017.04.18 10:34
수정 : 2017.04.18 10:41

세종창조센터, 2017년 스마트공장 보급ㆍ확산 본격 나서

3개 참여기업 선정, 10월까지 시스템 장비 구축

등록 : 2017.04.18 10:34
수정 : 2017.04.18 10:41

세종창조경제혁신센터가 '2017 ICT 융합 스마트공장 보급ㆍ확산' 사업 대상으로 선정한 3개 기업 관계자들이 17일 세종창조경제센터에서 이 사업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세종창조센터 제공

세종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최길성)는 ‘2017년 스마트공장 보급ㆍ확산’ 사업에 참여할 기업 3곳을 선정했다고 18일 밝혔다.

스마트 공장은 설계·개발, 제조, 유통·물류 등 모든 생산 과정에 정보통신기술(ICT)을 적용해 생산성과 품질, 고객만족도 등을 향상시키는 지능형 공장을 말한다.

이번에 선정된 기업은 ▦㈜원창기업 ▦한국콜마㈜ ▦주식회사 케이앤케이 등이며, 세종창조센터는 연내 1개 기업을 추가 선정할 계획이다. 세종창조센터는 선정한 기업과 ‘센터-참여기업-공급기업’ 간 3자 협약을 맺고 올 10월까지 현장 자동화, 생산운영관리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제품개발지원, 공급사슬관리, 기업자원관리 등의 시스템과 관련 장비도 갖추고, 관내 스마트공장 구축을 완료한 기업 간 네트워크도 형성해 나갈 계획이다.

최길성 센터장은 “스마트공장 확산ㆍ보급을 통해 세종시 관내 제조업체의 제조혁신, 일자리 창출, 수출 확대, 신사업 발굴 등이 이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두선 기자 balanceds@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단독] “MB 청와대 비서관에 매월 특활비 200만원 상납”
검찰 포토라인 선 전병헌 “어떤 불법행위도 관여 안 해”
[민원에도 에티켓이 있다] 신분증 요구했다 머리채 잡힌 상담사
'호주 어린이 수면제 먹이고 성폭행'…워마드 글 논란
품귀 ‘평창 롱패딩' 구매 22일 마지막 기회…어디서 살 수 있나?
40년 뒤 국민연금, 수명 길어져 2년치 연봉 더 받을듯
‘LPGA 투어 3관왕’ 박성현, 39년 만의 대기록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