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맹하경 기자

등록 : 2017.07.17 11:01
수정 : 2017.07.17 11:03

'월 3000원' 아프리카TV BJ 정기 구독 상품 출시

등록 : 2017.07.17 11:01
수정 : 2017.07.17 11:03

아프리카TV 로고.

아프리카TV가 별풍선을 활용한 새로운 후원 모델을 도입하면서 아프리카TV 플랫폼에서 활동 중인 BJ들을 대상으로 하는 혜택 확대에 나선다.

아프리카TV는 17일부터 구독 모델, 시그니처 별풍선, 유료아이템 퀵뷰 지원, 동영상 관리 도움 등을 순차적으로 도입한다고 밝혔다. 먼저 구독 모델은 시청자가 응원하는 BJ에게 월 3,000원을 정기적으로 후원하는 상품이다.

시그니처 별풍선은 BJ가 정한 수량의 별풍선을 받을 때마다 재미있는 BJ 캐릭터가 등장해 BJ가 본인만의 특징을 표현할 수 있도록 한다. 유료아이템 퀵뷰는 BJ가 시청자에게 선물을 하는 기능이다. 동영상 관리에 어려움을 겪는 BJ에게는 저작권 가이드와 편집 팁, 정산 지원 등도 제공된다.

홍승호 아프리카TV 미디어커뮤니티사업본부장은 “새로운 직업으로 각광받고 있는 BJ가 양질의 콘텐츠를 통해 안정적인 수익모델을 확보하고 BJ와 시청자가 더 공감하면서 소통하도록 하기 위한 노력”이라고 설명했다.

맹하경 기자 hkm07@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