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박경우 기자

등록 : 2018.02.11 15:44
수정 : 2018.02.11 16:11

영화 ‘1987’ 연희네슈퍼 직접 와서 보세요

등록 : 2018.02.11 15:44
수정 : 2018.02.11 16:11

목포시, 촬영 당시 모습 재현

1980년대 생활용품 등 비치

목포시는 영화 ‘1987’ 에 등장한 서산동 연희네슈퍼를 영화 촬영 당시의 모습으로 재현해 12일부터 공개한다. 목포시 제공.

목포시는 영화 ‘1987’ 에 등장한 서산동 연희네슈퍼를 영화 촬영 당시의 모습으로 재현해 12일부터 공개한다. 목포시 제공.

영화 ‘1987’에 등장한 연희네슈퍼가 촬영 당시 모습 그대로 재현돼 공개된다.

전남 목포시는 서산동 연희네슈퍼를 영화 촬영 당시의 모습으로 리모델링해 12일부터 정식 공개한다고 11일 밝혔다.

시는 영화 속 연희내슈퍼 내부에 비치됐던 연탄과 생활용품, 라디오 등 1980년대 사용했을 법한 소품을 재현해 영화 속 장면을 떠오를 수 있게 했다.

연희네슈퍼는 이한열 역의 강동원과 연희 역의 김태리가 슈퍼 앞 평상에서 시국의 아픔을 진솔하게 이야기하는 장면 등이 촬영된 곳이다.

시는 또 이곳을 찾은 방문객이 일제강점기의 아픈 역사를 되돌아볼 수 있도록 연희네슈퍼 뒤에 있는 대형방공호(길이 31m, 최대폭 2.6m)에도 조명 시설과 안내판을 설치했다. 대형방공호는 태평양전쟁 말기 연합군 공중 폭격에 대비해 일제가 주민을 강제 동원해 조성한 곳이다.

연희네슈퍼 인근 시화마을 골목길은 1980년대 모습이 아직도 남아 있어 옛 정취를 물씬 느낄 수 있는 지역으로, 일본인 유곽 거리가 조성됐던 서산동 일대는 아직도 근현대 건축물이 다수 남아 있다.

시 관계자는 “근현대 박물관이라 할 수 있는 연희네 슈퍼 주변을 잘 보존하고 정비할 계획”이라며 “인근 시화마을과 영화 촬영지를 함께 엿볼 수 있는 특색 있는 관광상품으로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목포=박경우 기자 gwpark@hankookilbo.com

대한민국종합 10위 4 4 4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배연신굿 33년ㆍ봉산탈춤 28년간 전승자 없어… “젊은 꾼 유인책 필요”
메달 보인다…봅슬레이 첫 날 2위
[단독] 다스ㆍ협력업체, MB에 경영 상태 정기 보고
[별점평가단] “박지원ㆍ안철수의 주적 논쟁, 말장난ㆍ옹졸함은 난형난제”
안경 벗고 눈물 쏟은 ‘안경선배’ “한국 컬링 새 역사 쓰고파”
[글로벌 biz 리더] AMD 심폐소생술 성공한 리사 수
[나를 키운 8할은] 시인 김용택 “월부 책 장사가 건넨 문학전집”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