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8.01.29 15:31

KBO 새 사무총장, 30일 이사회서 결정....후보는?

등록 : 2018.01.29 15:31

정운찬 KBO 총재/사진=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 김정희] 한국야구위원회(KBO)가 30일 이사회를 열어 새 사무총장을 결정한다.

정운찬 총재는 29일 기자간담회에서 "내일(30일) 사무총장을 발표한다"고 밝혔다. 정운찬 총재가 후보자를 추천하면 이사회가 제청하는 방식으로 사무총장을 선임할 계획이다.

정 총재는 지난해 12월 11일 KBO 총재로 선출됐고, 올해 1월 3일 정식 취임했다. 그러나 정 총재가 한 달 가까이 사무총장 선임을 미루면서 KBO 업무에도 차질을 빚을 것이라는 우려도 나왔다.

차기 사무총장 후보로는 구단 고위직 출신과 야구인 출신 등이 거론되고 있다. 정 총재는 또 올해 최저 임금 인상(신인 선수 연봉 인상), 경기 시간 단축 등 제도 개혁을 추진 중이다. 신임 사무총장은 이런 현안들을 10구단과 프로야구선수협회 사이에서 중재해야 한다.

김정희 기자 chu4@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대세는 군필남?’ 이승기, 공유→현빈 이어 흥행 배우될까

사상 첫 남북단일팀부터 92개국 참가..역대 최대 규모 올림픽이 온다

‘왜 그랬나?’ 손연재가 ‘좋아요’ 누른 사진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단독] 판사 블랙리스트 문건, 이규진 지시로 조직적 삭제
“국민연금 보험료율 9%서 11~13.5%로 올려야”
이거 실화냐…손흥민 뛰고도 171위 말레이시아에 충격패
2022 대입 개편안, ‘안정’에 방점 찍었지만 현장은 혼란 더해
구로구 아파트서 벽돌 떨어져 주민 2명 부상…경찰 수사
1994년보다 뜨거웠다… 폭염일수ㆍ평균기온ㆍ일조시간↑
미 사제들 아동 성추행, 교황청 “부끄럽고 슬프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